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정책

프로그램 검색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문화/교양

프로그램 검색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보도

프로그램 검색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특집

프로그램 검색

 

방영/종영

프로그램 검색

  • 정책
  • 문화/교양
  • 보도
  • 특집
          • 정책
          • 문화/교양
          • 보도
          • 특집

                  닫기

                  "현실은 하늘의 메시지…재도약 기회 잡아야"

                  2015.03.19 재생 시간 : 2:05 시청자 소감

                  박근혜 대통령이 주재하는 제7차 무역투자진흥회의가 오늘 오전 청와대에서 열렸습니다.

                  박 대통령은 '현실은 하늘의 메시지'라는 말을 인용하며 제2의 중동붐 활용의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박성욱 기자입니다.

                  [기사내용]

                  제7차 무역투자진흥회의를 주재한 박근혜 대통령은 70년대 오일쇼크가 오히려 중동진출의 발판이 되었듯 현실이 주는 메시지를 잘 읽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sync>박근혜 대통령

                  (우리가 경제 재도약을 염원하고 어떻게든지 경제 활성화를 해야 된다고 노력하고 있고 간절하게 기도하는 마음으로 염원하는데 그거에 대한 하늘의 응답이 바로 지금 현실에서 벌어지고 있는 이것이 바로 메시지라고 우리가 정확하게 읽어야 된다고 생각합니다.)

                  특히 포스트 오일시대 중동이 필요로 하는 부분에 우리 기업들이 경쟁력을 가지고 있어 서로 딱 맞다며 이를 활용하기 위한 정부와 관련 기관의 선도적 역할을 주문했습니다.

                  중동순방 기간 맺은 MOU와 약속에 대해 관련 부처가 담당자를 지정하고 이행사항을 철저히 점검하라고 지시했습니다.

                  또 해외 순방 때마다 국가 간 기업을 이어주는 브로커를 배제하고 정부 기관이 직접 시스템을 운영해 기업들을 지원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박 대통령은 새롭게 문을 연 할랄식품 시장에 대한 후속대책의 조속한 추진도 당부했습니다.

                  sync>박근혜 대통령

                  (앞으로 인증기준 마련, 할랄식품 전용단지 조성 등 수출확대를 위한 종합지원 체계를 조속히 구축하고 단기적 이익보다 신뢰와 믿음을 주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하겠습니다.)

                  박 대통령은 끝으로 세계적 불황의 탈출구를 찾기 위해 국내에만 머물러서는 안되며 투자를 유치하고 세계시장으로 나가는 길밖에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오늘 회의에는 경제6단체장을 비롯해 중동순방 경제사절단 기업인, 제조업과 안전 산업 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석했습니다.

                  KTV 박성욱입니다.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