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정책

프로그램 검색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문화/교양

프로그램 검색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보도

프로그램 검색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특집

프로그램 검색

 

방송/종영

프로그램 검색

  • 정책
  • 문화/교양
  • 보도
  • 특집

                  닫기

                  내수·수출 회복 아이디어 '봇물'…"FTA 활용"

                  2016.01.14 재생 시간 : 2:08 시청자 소감

                  앵커>

                  앞서 보신대로 새해 첫 업무보고가 시작됐는데요.

                  오늘 업무보고에서는 우리 경제의 양대 축인 내수와 수출을 동시에 잡는 해법을 찾기 위해 활발한 논의가 이어졌습니다.

                  유진향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기사내용]

                  우리 경제의 버팀목 역할을 하던 수출은 지난해 11개월 연속 감소했습니다.

                  중국과의 경쟁이 치열해지고 유가 급락 등의 악재까지 겹쳐 앞으로의 전망도 밝지 않습니다.

                  새해 첫 업무보고에서는 수출 회복을 위한 각 부처의 아이디어가 집중적으로 소개됐습니다.

                  박근혜 대통령은 수출 회복을 위해 FTA를 적극 활용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박근혜 / 대통령

                  "중국이 이제 성장률이 좀 하락했다곤 하지만 여전히 6% 성장이 예상되는 만큼 우리가 FTA를 잘 활용한다면 역시 많은 기회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내수 활성화을 위한 해법도 제시됐습니다.

                  현장에서는 내수 회복을 위해 도입한 코리아그랜드 세일과 블랙프라이데이 행사를 정례화해야 한다는 의견이 나왔습니다.

                  녹취> 정지영 / 현대백화점 전무

                  "앞으로 이런 대규모 내수 활성화 프로그램이 정례화 되고 정부에서 국가적 브랜드화 하고 충분한 준비기간 제공 등을 적극 검토해 주시기 바랍니다."

                  박 대통령은 행사 정례화와 함께 브라질, 독일과 같이 문화와 먹거리 등이 융합된 페스티벌화가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박근혜 / 대통령

                  "한국에서도 먹거리라든가 이런 여러가지를 다 동원해서 그때 가면 쇼핑도 하면서 아주 재미나게 한바탕 놀고 올 수 있다 하는 걸로 발전시켜 나가면..."   "

                  박 대통령은 경제지표상으로 경제가 좋아졌다고 하더라도 국민이 체감을 못한다면 아무 소용이 없다며 업무보고에서 나온 내용을 부처간에 긴밀히 협력해 잘 추진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KTV 유진향입니다.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facebook
                  • twitter
                  • youtube
                  • blog
                  • tvcast
                  • newmedia
                  • 이전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