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정책

프로그램 검색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문화/교양

프로그램 검색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보도

프로그램 검색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특집

프로그램 검색

 

방송/종영

프로그램 검색

  • 정책
  • 문화/교양
  • 보도
  • 특집
          • 정책
          • 문화/교양
          • 보도
          • 특집

                  닫기

                  오늘부터 '음식점 위생등급제' 시행

                  2017.05.19 재생 시간 : 01:53 시청자 소감

                  '음식점 위생등급제'가 오늘부터 시행됩니다.
                  위생수준이 향상돼 소비자가 더 안전한 음식문화를 즐길 수 있게 될 것으로 보입니다.
                  곽동화 기자입니다.

                  지난 2014년부터 지난해까지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식중독 발생 통계를 보면, 전체의 62% 가량은 외식으로 인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또 우리 국민 3명 가운데 한 명은 하루에 한 끼 이상 외식을 할 만큼 외식 비중이 높아지면서 음식점의 위생수준이 더욱 중요해지는 상황입니다.
                  정부가 음식점의 위생 상태에 따라 3단계로 등급을 매기는 '음식점 위생등급제' 를 시행하기로 했습니다.
                  ‘음식점 위생등급제’는 일반 음식점에 대한 위생 평가를 통해 우수한 업소에 한해 등급을 지정하는 제도로 오늘(19일)부터 식품의약품안전처나 지방자치단체, 전자민원을 통해 접수를 받습니다.
                  일반음식점을 하는 영업자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고, 대리 신청도 가능합니다.
                  신청시에 ‘매우 우수’, ‘우수’와 ‘좋음’의 세 가지 가운데 하나의 등급을 신청해 평가를 받게 되는데,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과 관련 교육을 받은 일반 시민 두 명이 현장방문을 하게 됩니다.
                  평가 결과가 85점 이상 나오면 사전에 신청한 위생등급을 부여받을 수 있습니다.
                  전화인터뷰> 김주원 / 식품의약품안전처 식중독예방과 사무관
                  “음식점 간의 자율경쟁을 통한 위생 수준이 향상되고, 이로 인해서 식중독 발생이 감소하고, 소비자의 선택권 보장 및 영업자의 매출액 향상이 기대되고 있습니다.”
                  식약처는 위생 등급을 지정받은 음식점이 음식점 내부와 외부에 표지판을 설치할 수 있도록 해 소비자가 안전하게 식문화를 즐길 수 있도록 할 예정입니다.
                  KTV 곽동화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