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정책

프로그램 검색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문화/교양

프로그램 검색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보도

프로그램 검색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특집

프로그램 검색

 

방영/종영

프로그램 검색

  • 정책
  • 문화/교양
  • 보도
  • 특집
          • 정책
          • 문화/교양
          • 보도
          • 특집

                  닫기

                  삼성 이재용 1심 징역 5년… '승마 지원' 뇌물 유죄

                  2017.08.25 재생 시간 : 00:41 시청자 소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에 대해 열린 1심 선고 공판에서, 징역 5년의 실형이 선고됐습니다.
                  서울중앙지법 김진동 부장판사는 이 부회장의 핵심 혐의인 정유라 씨에 대한 승마 지원을 뇌물 유죄로 판단하는 등, 박근혜 전 대통령과 최순실 씨와의 433억 원 뇌물 수수와 관련한 5개 혐의를 모두 유죄로 인정했습니다.
                  함께 기소된 최지성 전 미래전략실장과 장충기 전 미전실 차장에게는 각 징역 4년이 선고됐습니다.
                  한편 이 부회장의 변호인은 유죄 선고를 전부 인정할 수 없다며 항소 입장을 밝혔습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