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00분

서훈 국정원장, 아베 총리 면담…"한일 긴밀히 협력"

방송일 : 2018.03.13 재생시간 : 02:14

일본을 방문한 서훈 국정원장이 아베 신조 일본 총리를 만났습니다.
아베 총리는 비핵화를 전제로 북한과 대화하는 것을 높이 평가한다며 우리나라와 긴밀히 협력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박성욱 기자입니다.

서훈 국정원장을 만난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비핵화를 전제로 북한과 대화하는 것을 일본도 높이 평가한다고 말했습니다.
남북 정상회담과 북미 정상회담이 성과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모든 협력을 함께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그러면서도 북한의 구체적인 행동을 강조했습니다.
녹취> 아베 신조 / 일본 총리
“북한이 비핵화를 향해 구체적인 행동을 취하기 위해 말을 실천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아베 총리는 북한이 남북·북미 회담을 앞두고 있는 만큼 이 기회를 단순히 시간벌기 용으로 이용할 것으로는 보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서훈 국정원장은 김정은 위원장이 직접 비핵화 의지를 밝혔다는 것은 대단히 의미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평창 올림픽을 계기로 시작된 한반도 평화 물결이 좋은 흐름으로 이어지려면 한일간 협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문재인 대통령의 뜻을 전했습니다.
또 비핵화와 미사일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한일 두 정상의 긴밀한 협력이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서 원장은 평양에 가서 김정은 위원장을 만나고 백악관에서 트럼프 대통령을 만난 내용을 소상히 설명했습니다.
녹취> 서훈 / 국정원장
“아베 총리께서는 최근에 이룩한 남북관계 진전, 그리고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변화의 움직임과 관련해서 문재인 대통령님의 리더십에 경의를 표한다고 말씀하셨습니다.”
한편 중국 방문 일정을 마친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은 오늘 오후 러시아 모스크바로 향합니다.
세르게이 라브로프 외무장관을 만나 방북과 방미 결과를 설명하고 러시아의 지지와 협력을 당부할 예정입니다.
KTV 박성욱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