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정책

프로그램 검색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문화/교양

프로그램 검색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보도

프로그램 검색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특집

프로그램 검색

 

방영/종영

프로그램 검색

  • 정책
  • 문화/교양
  • 보도
  • 특집
  • 정책
  • 문화/교양
  • 보도
  • 특집

닫기

‘지금 밖에 비 오나?’···주요도시 강수상황 실시간 확인한다! [e 브리핑]

2018.07.12 재생 시간 : 06:52 시청자 소감

최근 기후변화의 영향으로 장마도 아열대성 호우 형태로 바뀌며 예측하기가 어려워졌습니다.
지난 5일에는 충북 청주에서 시간당 60mm가 넘는 강한 비가 쏟아지면서 주택과 도로가 침수되기도 했었는데요.
매년 여름이면 기상청에서 ‘국지성 호우’ 등 이상 강우 현상에 주의를 주고는 있지만, 풍수해로 인한 피해사례가 끊임없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이에 기상청에서는 국민들이 강수 실황을 더욱 신속하게 알고 준비할 수 있도록 날씨 서비스를 확대해 제공한다고 하는데요.
어떤 내용인지, 기상청 예보기술과 허성회 사무관과 화상회의 시스템 ‘온나라이음’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1. 기상청에서 지난해 12월 말부터 날씨정보를 더욱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홈페이지를 따로 구축했었는데요.
이번에 확대되는 서비스도 이 홈페이지를 통해서 제공된다고요?
그런데, 아직도 이런 서비스에 대해서 잘 모르고 계시는 분들이 많은 것 같습니다.
자세한 설명 부탁드립니다.

2. 요즘 날씨는 정말 예측이 불가능합니다.
푹푹 찌는 찜통 무더위가 계속되는 와중에 기습적인 국지성 호우가 쏟아지기도 하는데요.
이번에 확대되는 서비스는 관측 실측자료를 활용해 최근 기후변화 현상까지도 반영할 수 있게 된다고요?

3. 그렇다면 개선된 ‘현재날씨’의 날씨 실황은 어떤 방법으로 표현되는 건가요?

4. 전국 3,500여 개 행정동별 날씨를 알 수 있는 ‘우리동네 현재날씨’ 서비스도 강수상황을 보다 빠르게 반영할 수 있게 된다고요?

5. 앞으로 국민들이 만족할 수 있는 기상정보 서비스를 제공해기 위해 어떤 노력을 기울여나갈 예정이신지 마무리 말씀으로 부탁드립니다.

곧 본격적인 여름휴가철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올여름엔 어디로 갈까' 휴가계획 세우시는 분들 많을 텐데요.
이번에 확대된 서비스를 통해 빠르고 정확해진 기상정보 실시간으로 확인하셔서 비 피해 없이 즐거운 여름휴가 보내시길 바랍니다.
지금까지 기상청 예보기술과 허성회 사무관과 함께 했습니다.
오늘말씀, 감사합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