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00분

"함께 잘살아야···공정경제가 그 기반 될 것"

방송일 : 2018.11.09 재생시간 : 01:46

김용민 앵커>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오전, 코엑스에서 열린 공정경제 전략회의에 참석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이제는 함께 잘살아야 한다며 공정경제가 그 기반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박성욱 기자입니다.

박성욱 기자>
공정경제 전략회의
(코엑스 별마당 도서관)

"공정경제는 경제에서 민주주의를 이루는 일이다"

문재인 대통령은 우리 경제가 성장할수록 부의 불평등이 심화되었다고 지적했습니다.
공정경제는 과정에서 공정한 경쟁을 보장하고 결과로써 성장의 과실을 정당하게 나누는 것으로 함께 잘살고자 하는 일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우리는 이제 함께 잘살아야 합니다. 공정경제가 그 기반이 될 것입니다."

문 대통령은 징벌적 손해배상제 도입, 대기업 소유지배구조 개선, 대·중소 상생협력 지원 등 공정한 경제환경 만들기에 노력해왔다고 밝혔습니다.
아직 공정경제가 제도화되고 경제 민주주의가 정착되기까지 갈 길이 멀지만 새로운 경제질서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문 대통령은 이러한 노력들이 결실을 맺기 위해 국민들과 기업이 주역이 되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경제주체들은 자율적인 경제활동을 통해 ‘공정경제’를 당연한 경제질서로 인식하고 문화와 관행으로 정착시켜야 할 것입니다."

특히 대·중소 상생협력을 대기업의 시혜적인 조치로 생각하는 인식부터 바꿔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국회의 역할도 당부했습니다.
(영상취재: 채영민 이기훈 / 영상편집: 김종석)
정기국회에 공정거래법, 상법 등 공정경제법안 13개가 계류되어 있다며 법안들이 반드시 통과될 수 있도록 힘을 모아달라고 말했습니다.

KTV 박성욱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