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생방송 대한민국 1부 월~금요일 10시 00분

문 대통령 투르크메니스탄 도착···신북방정책 협력 과제는?

방송일 : 2019.04.17 재생시간 : 23:49

임보라 앵커>
7박 8일 일정으로 중앙아시아 3개국 순방길에 오른 문재인 대통령이 어젯밤 첫 순방지인 투르크메니스탄에 도착했습니다.
오늘 한-투르크메니스탄 정상회담이 있을 예정인데요, 어떤 논의가 있을지와 함께 이번 순방의 의미 짚어봅니다.
서울 스튜디오로 연결합니다.
명민준 앵커 나와주세요.

명민준 앵커>
네, 스튜디오에 김상철 한국외대 중앙아시아연구소 연구교수 나왔습니다.

(출연: 김상철 / 한국외국어대학교 중앙아시아연구소 연구교수)

명민준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오늘 투르크메니스탄에 이어 우즈베키스탄, 카자흐스탄 등 중앙아시아 3개국을 국빈 방문합니다. 이번 국빈방문 배경과 의미 짚어주시죠.

명민준 앵커>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휴식 후에 구르반굴리 베르디무하메도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가질 예정입니다. 한국과 투르크메니스탄은 1992년 수교했는데요, 이번이 5번째 정상회담이죠?

명민준 앵커>
청와대가 “이번 방문이 자원 부국인 투르크메니스탄에 우리 기업의 진출을 촉진할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힌 만큼 회담 주제도 관련 내용이 언급되지 않을까 예상되는데요. 어떻게 보십니까?

명민준 앵커>
문 대통령은 내일(18일) 우리 기업이 수주한 키얀리 가스화학 플랜트 현장도 방문할 예정입니다. 투르크메니스탄의 에너지 산업과 한국 기업의 협력 전망 짚어주신다면요?

명민준 앵커>
문재인 대통령은 내일 우즈베키스탄으로 향합니다.
우즈베키스탄에서는 샤브카트 미르지요예프 우즈베키스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고 두 나라 간 전략적동반자관계 격상 방안을 논의할 예정인데요. 한국과 우즈베키스탄 간 관계, 중요성은 어떻습니까?

명민준 앵커>
또 이번에 문 대통령의 우즈베키스탄 방문을 계기로 한-우즈베키스탄 비즈니스포럼도 개최될 예정입니다.
여기서는 어떤 논의가 이어질까요?

명민준 앵커>
구소련 독립국 중 하나인 우즈베키스탄은 러시아와 정치경제적으로 긴밀한 관계를 맺고 있는 나라중 하나입니다. 이 같은 특성과 관련해 경제 협력 논의에서 고려해야할 부분이 있을까요?

명민준 앵커>
문재인 대통령은 이번 순방의 마지막 지역으로 카자흐스탄을 방문합니다. 카자흐스탄은 한국의 대중앙아 제1위 교역국이자 최대 투자대상국인데요, 먼저 교류 현황과 중요성 짚어주신다면요?

명민준 앵커>
카자흐스탄은 2000년 이후 빠른 성장세를 보였지만 최근 유가 하락 등으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기도 했습니다. 때문에 우즈베키스탄과 마찬가지로 경제 혁신에 큰 관심을 두고 있죠?

명민준 앵커>
한편 카자흐스탄은 최근 30년 동안 집권하던 나자르바예프 대통령이 사임하는 등 정치적으로도 큰 이슈가 있었는습니다. 카자흐스탄 새로운 정상과의 회담, 어떤 의미가 있습니까?

명민준 앵커>
사실 지난달 서울에서 제8차 한-카자흐스탄 경제협력공동위원회가 열렸습니다. 이 자리에서 무역·경제·투자 분야 등 주요 관심 분야에서의 협력 방안이 논의되었는데요, 이번 문 대통령의 국빈방문으로 관련 분야들의 경제협력에 더 힘을 받게 되겠죠?

명민준 앵커>
한편 이번 만남에 카자흐스탄에 묻혀 있는 항일무장투쟁 지도자인 홍범도 장군의 유해 봉환 문제도 언급될 것으로 보입니다. 관련 내용과 의미 짚어주신다면요?

명민준 앵커>
중앙아시아 3개국은 약 30만 명 정도의 고려인이 거주하고 있는 지역입니다.
홍범도 장군을 비롯해 강제이주의 역사를 가지고 있는 고려인들이 현재 우리에게 갖는 의미와 가능성도 잠시 짚어주시겠습니까?

명민준 앵커>
문재인 대통령의 이번 중앙아시아 순방에 대한 기대성과, 마무리 말씀으로 부탁드립니다.

명민준 앵커>
지금까지 김상철 한국외대 중앙아시아연구소 연구교수였습니다.
오늘 말씀 고맙습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