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미국·인도, 스리랑카 테러 사전 경고" [월드 투데이]

방송일 : 2019.04.23 재생시간 : 05:36

임보라 앵커>
세계 소식 전해드리는 월드투데이입니다.

1. "미국·인도, 스리랑카 테러 사전 경고"
스리랑카에서 발생한 부활절 테러에 대해 미국과 인도 정보 당국이 사전에 경고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스리랑카는 추가 테러 우려에 비상사태를 선포했습니다.
현지시각 22일, 스리랑카 정부는 연쇄 폭발 테러 전에 미국과 인도 정보 당국으로부터 테러 위협에 대한 경고를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라지타 세나라트네 / 스리랑카 보건장관
"지난 4일, 국제 정보 기관들이 스리랑카에서 이런 공격이 발생할 거라고 알렸습니다."

앞서 스리랑카 경찰청도 열흘 전, 외국 기관의 정보를 토대로 자살 폭탄 테러 가능성을 경고했습니다.
하지만 결국 테러를 막지 못했고 배후로는 현지 급진 이슬람조직인 NTJ가 지목됐습니다.

녹취> 라지타 세나라트네 / 스리랑카 보건장관
"상황을 알았든 몰랐든 우리에게 책임이 있습니다. 모든 국민들께 정말 죄송합니다."

지난 21일, 스리랑카 콜롬보 8곳에서 발생한 연쇄 테러는 290여명의 사망자와 500여명의 부상자를 낳았습니다.
폭발물 해체 작업 도중에 또 폭발이 일어나고 기폭장치 87개가 발견되는 등 아직 위험이 도사리고 있는데요.
스리랑카 정부는 추가 테러를 우려해 국가비상사태를 선포했습니다.
자국민 사망자가 나온 미국은 이슬람 급진 테러리즘에 함께 맞서 싸우겠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마이크 폼페이오 / 미국 국무장관
"미국은 스리랑카 국민들과 함께 슬퍼하며, 테러리즘에 맞서기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을 다짐합니다."

스리랑카 정부는 배후로 지목된 현지 극단주의 이슬람 단체가 국제 테러 조직의 지원을 받았을 것으로 보고 이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2. 트럼프 "탄핵 걱정 전혀 안해"
이른바 러시아 스캔들을 둘러싼 뮬러 특검팀의 보고서가 공개된 후, 민주당이 공세를 강화하고 있는데요.
트럼프 대통령은 탄핵을 조금도 걱정하지 않는다며 여유를 보였습니다.

트럼프 대통령
"내게는 범죄가 없었다.(공모도, 사법방해도 없었다.) 그러므로 당신들은 날 탄핵할 수 없다. 2019년 4월 22일"

현지시각 22일,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를 통해 오직 중대한 범죄가 탄핵으로 이어질 수 있다며 자신에게는 범죄가 없으므로 탄핵할 수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백악관에서 열린 부활절 행사에서도 민주당의 탄핵 위협에 대해 조금도 우려하지 않는다고 답했습니다.

녹취> 도널드 트럼프 / 미국 대통령
"(탄핵에 대해 걱정하시나요?) 조금도 걱정하지 않습니다."

앞서 미 법무장관은 트럼프 대통령의 러시아 공모, 사법방해 의혹에 대해 증거가 없다는 특검팀 보고서를 편집본으로 제출했는데요.
이후 민주당은 여러 정황이 사법방해가 맞다며 탄핵을 거론 중입니다.

트럼프 대통령
"민주당원들에 의해 저질러진 범죄에 대해 어떻게 공화당 대통령을 탄핵하겠는가. 2019년 4월 21일"

트럼프 대통령도 지지 않고 오히려 뮬러 특검 출범 과정을 조사해야 한다며 민주당을 겨냥하고 있습니다.
뮬러 특검 보고서 공개 후 민주당과 공화당이 공세를 이어가며 워싱턴 정가의 분위기도 험악해지고 있습니다.

3. 필리핀·멕시코 지진···흔들리는 '불의 고리'
필리핀과 멕시코에서 잇따라 지진이 발생했습니다.
환태평양 조산대, 일명 '불의 고리'가 심상치 않습니다.
현지시각 22일 오후 3시 15분, 멕시코 남서부 게레로 주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했습니다.
수도 멕시코시티의 건물이 좌우로 흔들렸고 시민들은 긴급히 건물 밖으로 나왔습니다.

녹취> 멕시코시티 경찰
"멈추지 마십시오. 빨리 움직이세요! 제발 멈추지 말고 나오세요."

아직 인명, 물적 피해는 보고되지 않은 상황입니다.
앞서 현지시각 22일 오후, 필리핀 중부에서도 규모 6.1의 강진이 발생했는데요.
필리핀 루손섬 인근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수도 마닐라까지도 강한 진동이 감지돼 수천명이 대피했습니다.

뉴욕 타임스
"필리핀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지금까지 8명이 숨졌다. 2019년 4월 22일"

뉴욕 타임스는 이 지진으로 팜판가 포락에서 4층 건물이 무너지면서 5명이 숨지는 등 8명의 사망자가 발생했다고 보도했습니다.
필리핀 강진으로 앙헬레스 클락 국제공항도 폐쇄되면서 한국과 필리핀을 오가는 항공기 운항도 중단된 상황입니다.
불의 고리에 속한 필리핀과 멕시코에서 연달아 지진이 발생하며 불안감이 커지고 있습니다.

4. 우크라이나 대선, '젤렌스키' 당선
드라마가 현실이 됐습니다.
우크라이나 대선에서 코미디언 출신의 젤렌스키 후보가 73%의 득표로 대통령에 당선됐습니다.
현지시각 22일, 우크라이나 중앙선관위는 젤렌스키 후보가 73.21%를 득표했다고 공식 발표했습니다.
포로셴코 현 대통령은 24%를 얻는 데 그쳤습니다.

녹취> 테탸나 / 우크라이나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위원장
"이번 선거는 민주적으로, 법에 기반해서 치러졌습니다. 높은 국제적 기준으로 말입니다."

이제 4년 전, 드라마 속 대통령 역할로 인기를 끌었던 젤렌스키 후보가 다음 달 말까지 진짜 대통령으로 취임하게 됩니다.

녹취>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 당선인
"저희 팀과 전문가들, 변호사, 자원봉사자 등 모두에게 감사합니다."

이번 대선은 러시아와의 기싸움보다 국내 문제를 챙겨달라는 우크라이나 국민들의 바람이 반영된 결과라는 분석이 나오는데요.
전문가들은 젤렌스키가 취임해도 우크라이나의 친서방 노선은 비슷할 거라고 전망합니다.
그간 젤렌스키 후보는 EU, NATO 가입을 지지하는 등 친서방 성향을 드러낸 바 있습니다.

녹취> 맥시 / 우크라이나 주민
"개인적으로 급진적인 변화는 없을 거라고 생각해요. 다만 가능한 선택지 중 가장 좋은 방향으로 나아갔으면 좋겠습니다."

기성 정치의 부패를 척결하고 대통령이 된 드라마 속 캐릭터처럼 정치개혁을 강조한 젤렌스키 당선자에 전세계 이목이 쏠리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월드투데이 전해드렸습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