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내일 김정은 방러·모레 북러정상회담' 전망

회차 : 379회 방송일 : 2019.04.23 재생시간 : 01:53

임소형 앵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내일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를 방문해, 모레 푸틴 대통령과 회담할 전망입니다.
이에 따라 오늘 특별열차로 평양을 떠날 가능성이 제기됩니다.
채효진 기자입니다.

채효진 기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푸틴 대통령의 초청을 받아 곧 러시아를 방문한다고, 북한 매체들이 공식 발표했습니다.
구체적인 일정이나 장소는 알리지 않았지만, 방문 기간 양 정상이 회담한다고 밝혔습니다.
러시아 현지 언론들은, 김 위원장이 내일(24일) 블라디보스토크를 방문할 것이라고 보도했습니다.
예상대로라면 김 위원장은, 오늘(23일) 방문단과 전용열차를 타고 출발해 내일(24일) 새벽 북러 국경을 넘을 것으로 보입니다.
이어 모레(25일) 극동연방대학에서 푸틴 대통령과 회담하고, 다음날까지 현지에 머물 것이라고 현지 언론들은 전했습니다.
시내 박물관, 극장, 식음료 공장 등도 둘러볼 것으로 보입니다.
한편 8년 만의 북러정상회담을 통해, 김 위원장과 푸틴 대통령은 처음 대면합니다.
크렘린궁은 두 정상이 양자 관계 발전, 비핵화 문제, 지역 협력 문제 등을 논의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영상취재: 한기원 / 영상편집: 최아람)
우리 정부도 기대감을 보였습니다.

녹취> 김인철 / 외교부 대변인
"러시아는 한반도에서의 완전한 비핵화 달성, 그리고 항구적 평화 정착 등 우리와 공통의 목표를 견지하고 있습니다. 이번 회담이 긍정적 발전에 기여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해 봅니다."

KTV 채효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