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00분

이 총리 "면목 없어…책임 규명 따라야 할 것"

방송일 : 2018.01.26 재생시간 : 01:26

이낙연 국무총리는 오늘 오후 밀양 화재 현장을 찾았습니다.
밀양시청에 설치된 상황실에 방문해 보고를 받고 피해자와 가족을 만나 위로했습니다.
계속해서 최영은 기자입니다.

화재 현장 인근에 설치된 상황실을 방문한 이낙연 국무총리는 청와대 위기관리센터와의 화상회의를 통해 관련 상황을 점검했습니다.
녹취> 이낙연 / 국무총리
"무연고자도 계십니까?.. 그동안 가족들과 연락이 두절돼있었단 말이죠?"
이 총리는 제천 화재가 발생한 지 얼마 지나지 않아 또 다시 이런 일이 발생한 것에 대해 안타까움을 표했습니다.
녹취> 이낙연 / 국무총리
"이른 시간부터 충격적인 일을 접하신 가족, 국민 여러분께 송구스럽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그러면서 다시는 이런 일이 없도록 하겠다고 했는데 같은 말을 하게 돼 면목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또 화재 원인에 대해 국민이 납득할 만큼 소상하고 투명하게 밝히고 이에 따른 책임 규명도 뒤따라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 총리는 특히 사상자와 피해 가족에 대한 지원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주문했습니다.
이어 이 총리는 부상자들이 입원한 병원을 찾아 피해자들을 위로했습니다.
또 병원 관계자들에게 피해자들의 치료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하면서 이 마저도 의료진을 번거롭게 하는 것 같다며 방문 장소를 최소화 했습니다.
KTV 최영은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