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정책 오늘 (2008~2010년 제작)

이 대통령 "공정한 사회 구현"

회차 : 441회 방송일 : 2010.08.16 재생시간 : 2:24

이명박 대통령은 또 공정한 사회와 친서민 정책을 강조했습니다.

아울러, 개헌 등 정치 선진화를 위해 국회가 적극 나서줄 것을 촉구했습니다.

65주년 광복절 경축사에서 이명박 대통령은 집권 후반기 국정운영의 핵심가치로 '공정한 사회'를 내세웠습니다.

산업화와 민주화를 넘어 선진화의 길로 들어서기 위해선 반드시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이명박 대통령

"이런 사회라면 승자가 독식하지 않습니다. 지역과 지역이 함께 발전합니다. 노사가 협력하며 발전합니다. 큰 기업과 작은 기업이 상생합니다. 서민과 약자가 불이익을 당하지 않습니다."

공정한 사회야말로 대한민국 선진화의 윤리적, 실천적 인프라라며 앞으로 우리 사회 모든 영역에서 공정한 사회라는 원칙이 준수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든든학자금이나 보금자리 주택, 햇살론, 그리고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상생 정책이 바로 공정한 사회를 위한 구체적인 실천들입니다.

집권 초기부터 국정 목표로 삼아왔던 친서민 정책 기조와도 맥을 같이 하는 것으로, 이 대통령은 경제의 양적 성장이 국민 개개인의 삶의 질 향상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이명박 대통령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의 자유와 행복을 국가 경영의 중심에 두겠습니다."

이 대통령은 특히 삶의 선진화를 실현하고, 공정한 사회로 가기 위해서는 정치가 견인차 역할을 해야 한다면서 이 대통령 스스로 앞장서겠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해묵은 지역주의와 극단적 대결정치의 청산을 강조하면서 개헌도 하루빨리 추진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명박 대통령

"지역발전과 행정의 효율화를 위해서 선거제도와 행정구역 개편 등 정치 선진화를 제안한 바 있습니다 급변하는 시대에 발맞춰 미래를 대비할 수 있도록 하루빨리 추진해야 합니다. 개헌도 논의할수 있을 것입니다.“

이대통령은 개헌과 선거제도, 행정구역 개편 등 정치선진화를 위해 국회가 적극 나서달라고 촉구했습니다.

KTV 이해림입니다.



(KTV 한국정책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저작권자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