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모닝 와이드

내년 문화 예산 3.6조원···4.2% 증액

회차 : 244회 방송일 : 2011.09.30 재생시간 : 1:29

내년도 문화체육관광부 예산안이 4.2% 증액된 3조6천억원으로 확정됐습니다.

이번 예산안은 문화예술 콘텐츠 개발과 문화 일자리 창출에 집중 투입되는데요.

팽재용 기자가 자세히 전해드립니다.

2012년도 문화체육관광부 정부 예산안이 3조 6천억원으로 확정됐습니다.

이는 지난해와 비교해 4.2% 증가한 수치입니다.

문화 예술부문 예산이 처음으로 1조원를 넘어섰고, 관광분야도 지난해보다 450억원 증가한 9707억원으로 책정됐습니다.

반면 체육분야는 대구세계육상선수권대회나 평창동계올림픽 유치와 같은 굵직굵직한 현안 사업이 마무리 돼 지난해보다 469억원 줄었습니다.

문화부는 이번 예산안으로 내년에 약 2만개의 일자리를 창출할 계획인데, 특히 스마트 콘텐츠산업 육성과 창작뮤지컬 지원사업 등에 집중 투자해 이 분야에서만 일자리 7천개를 만든다는 목표입니다.

템플스테이나 전통한옥 체험처럼 전통과 현대를 접목시킨 전통문화 관련 사업 예산도 지난해 보다 2배 이상 확대됩니다.

KTV 팽재용입니다.



(KTV 한국정책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저작권자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모닝 와이드 (244회) 클립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