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안녕하세요, 이 시각 국제뉴스입니다.

백악관은 북한이 단거리 미사일을 쏜데 대해 위협과 도발로는 아무것도 얻지 못할 것이라며 도발행위를 중단하라고 강하게 촉구했습니다.

백악관 소식부터 전해드립니다.

백악관은 북한이 단거리 유도탄을 발사한 것과 관련해 도발 행위를 중단할 것을 거듭 촉구했습니다.

케이틀린 헤이든 백악관 국가안보회의 대변인은 "북한은 위협과 도발로 아무것도 얻지 못할 것"이라면서 "고립을 심화할 뿐"이라고 비판했습니다.

특히 동북아의 평화와 안정을 위한 국제사회의 노력을 훼손한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국제사회 의무를 준수하고 평화의 길을 선택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위안부 제도가 필요했다는 망언을 한 하시모토 도루 일본 유신회 공동 대표가 위안부 동원의 강제성까지 부정했습니다.

또 자신의 발언을 철회할 생각이 없다고 밝혀 파문이 일고 있습니다.

일본 소식입니다.

위안부 정당화 발언으로 파문을 일으킨 하시모토 일본 유신회 공동대표의 망언이 연일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하시모토 대표는 방송에 출연해 위안부 문제를 성 노예라고 규정하는 것은 옳지 않다고 말해 위안부 동원의 강제성을 부인했습니다.

위안부가 필요했다는 발언에 대해서는 당시 군이 필요했다고 생각했다는 것이라며 말을 바꿨는데요, 자신의 위안부 정당화 발언을 철회할 필요가 없다고 밝혔습니다.

아베 총리의 침략 역사 부정 발언에 무라야마 전 총리가 정면 반박에 나섰습니다.

무라야마 전 총리는 니혼게자이신문과의 인터뷰를 통해 무력으로 적국에 들어가면 그게 침략이라고 지적했습니다.

또 무라야마 담화를 부정하게 된다면,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중국, 미국으로부터 비판을 받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중국에서 확산한 신종 AI 바이러스 H7N9형이 기존에 알려진 AI 바이러스보다는 사람 간 전염 가능성이 상대적으로 크다고 세계보건기구가 밝혔습니다.

날씨가 더워지면서 확산할 가능성은 줄었지만, 아직도 그 실체에 관한 정보가 많이 부족하다며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프랑스 칸의 칸 영화제가 열리고 있는 현장에서 무장괴한이 총을 쏘며 난입하는 사건이 벌어졌습니다.

또 유명 배우들에게 대여될 예정이던 100만달러, 우리 돈 10억원이 넘는 보석이 도난당하는 등 사고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칸 영화제에 참석한 배우를 인터뷰 하기 위해 만든 무대가 아수라장이 됩니다.

무장괴한이 무대 위로 총을 발사하며 난입한 겁니다.

괴한은 주변에 있던 경호원들과 경찰에게 붙잡혔습니다.

체포 당시 이 남성은 수류탄도 한발 들고  있었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칸 영화제 행사장에서 15분 정도 떨어진 노보텔 호텔에 스위스 고급 보석 제조업체인 쇼파드 매장이 있는데요,이 매장의 금고가 털렸습니다.

금고에는 칸 영화제에 참석하는 유명 영화배우들에게 홍보용으로 빌려줄 보석들이 있었는데요, 돈으로 따지면 100만달러, 우리 돈으로 11억원 이나 되는 보석도 도난당했습니다.

미국에서 사상 최대 복권 상금인 5억 9천만 달러, 우리 돈으로 약 6천 6백 억원을 탄 당첨자가탄생했습니다.

또 58년의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유로비전 송콘테스트의 올해 우승은 덴마크가 차지했습니다.

먼저 미국입니다.

미국 파워볼 로또 복권 추첨 결과 1등 당첨번호를 맞춘 사람이 플로리다주에서 나왔습니다.

당첨자의 신원은 아직 공개되지 않았는데요, 지난해 3월 메가밀리언 복권에 이어 두번째 상금 규모지만, 당시에는 당첨자가 3명이어서 이번이 1인 상금으로는 최대입니다.

올해 유럽 최고 가수의 영예는 덴마크의 20대 여성이 차지했습니다.

아바와 셀린 디옹 등 수많은 가수를 낳은 유로비전 송콘테스트는 올해 1억 2천 5백만 명이 생방송으로 지켜봤는데요, 우승자는 아버지 고향 스웨덴에서 열린 대회에서 꿈을 이뤘다며 우승 소감을 밝혔습니다.

지구촌 곳곳의 다양한 소식전해드렸습니다.

지금까지 이 시각 국제뉴스였습니다.



(KTV 한국정책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