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생방송 대한민국 1부 월~금요일 10시 00분

공명선거 지원상황실 개소···"공정선거 지원"

회차 : 558회 방송일 : 2020.01.20 재생시간 : 02:09

명민준 앵커>
오는 4월 치러질 21대 총선을 앞두고 공정선거 지원을 위한 상황실이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습니다.
앞으로 이곳에서 선거 관련 사무를 담당해 지원하고 감찰 등 활동에도 협조합니다.
곽동화 기자의 보도입니다.

곽동화 기자>
21대 총선이 석 달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정부 '공명선거합동 지원상황실'이 공식적으로 문을 열었습니다.
상황실은 세종시 행정안전부 별관 사무실에 설치됐습니다.
행안부와 경찰청 소속 공무원 7명이 상황실에서 근무하며 각종 선거 사무를 지원합니다.
상황실은 앞으로 지방자지단체 선거인 명부 작성 등을 지원하고, 투표소, 개표소 안전 관리 점검 등에서 유관기관과 협조 합니다.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은 상황실 개소식에 참석해 선거연령 하향으로 현장에서 혼란이 없도록 차질없는 준비를 당부했습니다.

녹취> 진영 / 행정안전부 장관
"예전에 하던대로 사무 지원을 쭉 하면 되는데, 금년에는 특히 선거연령이 낮아져서 공정선거가 차질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지원이 돼야 하고.."

행정안전부는 시·도 합동 감찰반을 편성해 공정한 선거 분위기 조성에도 나섭니다.
합동감찰반은 17개 시도 230여 명이 편성됐습니다.
이들은 지자체 공무원들이 선거 전까지 SNS를 통한 공직선거법을 위반하지 않는지 집중 감찰합니다.
특정 후보나 정당에 대한 지지, 비방발언을 하지 않는지, 각종 모임을 주선하거나, 내부 자료를 유출하는 행위가 없었는지 수시로 확인합니다.
또 행안부 홈페이지에 공직 선거 비리 익명 신고방이 설치, 운영됩니다.
행정안전부 본부나 서울, 제주를 제외한 지방자치단체, 소속기관 공무원의 비리를 발견하면 익명으로 신고할 수 있습니다.
(영상취재: 김명현 / 영상편집: 박민호)
행안부는 헌법과 공직선거법에 따라 공무원이 선거 중립의무를 철저히 준수해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KTV 곽동화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