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KTV NEWS 10

자동차 '연비 표시 위반' 9개 업체 적발

회차 : 312회 방송일 : 2013.05.30 재생시간 : 0:37

자동차 연비와 에너지 효율등급 표시 의무를 위반한 BMW와 벤츠, FMK, 르노삼성자동차와 현대차 등 9개 업체가 적발됐습니다.

올해 3월에 실시된 산업통상자원부의 '에너지소비효율과 등급표시 사후관리' 점검 결과, 지난해 신연비제도 도입 전의 구연비와 등급을 아직까지 표시하거나, 신고값과 다르게 표시하는 등 모두 21건의 위반 사실이 적발됐습니다.

산업부는 특히 연비 측정값을 신고하지 않고 차량을 전시한 FMK에 대해서는 경찰 고발 조치하고, 나머지 건에 대해서는 200만원 이상 4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하기로 했습니다.



(KTV 한국정책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