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KTV 뉴스중심 월~금요일 14시 00분

"예타 유지해야 하지만 균형발전 위해 개선 필요"

회차 : 153회 방송일 : 2019.02.08 재생시간 : 00:37

임소형 앵커>
문재인 대통령은 예비타당성 조사 제도는 유지돼야 하지만 국가균형 발전을 위해 개선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 청와대에서 시군구 기초단체장들과 오찬 간담회를 하며 대규모 예타 면제에 대한 우려가 없지는 않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정부도 그런 우려를 유념하면서 예타 면제 대상 사업을 지자체와 협의해 엄격한 기준으로 선정하는 한편 지역 간 균형을 유지하는 데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고 덧붙였습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