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한-우즈벡 정상회담···"특별전략적 동반자관계 격상"

방송일 : 2019.04.19 재생시간 : 02:00

김용민 앵커>
우즈베키스탄을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샤브카트 미르지요예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열고 두 나라 관계 발전 방안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두 정상은 특히 이번 정상회담을 계기로 양국관계를 격상하기로 했는데요, 우즈벡에서 정유림 기자입니다.

정유림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샤브카트 미르지요예프 우즈벡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했습니다.
두 정상은 회담에서 두 나라의 관계 발전과 실질협력 증진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두 정상은 우선 이번 정상회담을 계기로 양국관계를 '전략적 동반자 관계'에서 '특별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하기로 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이번 방문을 계기로 양국 관계를 한 단계 격상시키게 돼 매우 기쁘다며 이는 양국 관계 발전을 위한 또 하나의 중요한 이정표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미르지요예프 대통령이 중앙아시아 이웃 국가들과 관계 개선을 적극적으로 추진한 데 대해 높이 평가했습니다.
특히 우즈벡 내 고려인들이 양국 간 우호협력 관계를 상징하는 소중한 인적자산이라는 데 인식을 같이하고 앞으로 역사문화 보존 분야에서도 협력을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또 에너지-플랜트 분야에서 한걸음 더 나아가 향후 고부가가치 산업이나 보건-의료 분야 등의 협력도 긴밀히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두 정상은 이와 함께 최근 한반도 정세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눴습니다.
문 대통령은 그동안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에 대해 변함없는 성원을 보내준 것에 사의를 표했고, 미르지요예프 대통령은 한반도 평화를 다시한번 전적으로 지지한다고 화답했습니다.
(영상취재: 채영민 김태우 / 영상편집: 최아람)

정유림 기자>
(장소: 타슈켄트)
문 대통령은 한국 시간으로 오늘 저녁, 우즈베키스탄에서 연설을 갖습니다.
한국 대통령이 우즈벡 의회에서 연설을 하는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타슈켄트에서 KTV 정유림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