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국민소통 1번가 토요일 17시 00분

남대문시장 방문···"민생경제 회복 총력"

회차 : 125회 방송일 : 2020.02.15 재생시간 : 02:21

이혜은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상인들을 위로하기 위해 지난 12일 남대문 시장을 찾았습니다.
문 대통령은 하루빨리 사태를 종식해 관광도 다시 활기를 되찾도록 정부가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정유림 기자입니다.

정유림 기자>
(장소: 지난 12일, 서울 남대문시장)
문재인 대통령이 서울 남대문시장을 찾았습니다.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주요 고객이던 외국인 관광객은 물론, 내국인 손님의 발길마저 줄었습니다.
문 대통령은 상점들을 둘러보며 힘든 점은 없는지 꼼꼼히 살폈습니다.

녹취> 시장 상인
"사람 자체가 안 돌아다니니까 장사가 안되죠."

녹취> 문재인 대통령
"힘내고 같이 이겨냅시다."

문 대통령은 어묵과 떡, 고려인삼 등을 온누리상품권으로 구입했습니다.
특히 인삼을 파는 가게에서는 질병관리본부 직원들에게 보낼 것이라며, 홍삼액 30박스를 사기도 했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정부가) 전통시장이나 소상공인들, 자영업자들 지원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겁니다. 곧 상황이 진정이 될 테니까요. 그때까지 힘내고 함께 극복을 하십시다."

이어 시장 상인들과 갈치조림을 함께 먹으며 애로사항을 듣고 정부의 지원을 약속했습니다.
신종 감염병이기 때문에 긴장은 해야겠지만 불안은 정부의 몫이라며, 국민이 안심하고 경제활동에 전념해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국민들께서 빨리 활발하게 다시 이제 활동을 해 주시기를 바라고요. 정부로서도 이 사태가 종식되는 대로 우리 경제가 활력을 되찾을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하겠습니다."

오찬 자리에서는 남대문이 안전하다는 것을 홍보해달라는 상인들의 건의가 쏟아졌습니다.
문 대통령은 정부가 현재 과도한 불안과 공포를 떨쳐버리자는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며 상인들도 이제 위축감에서 벗어났으면 좋겠다고 언급했습니다.
(영상취재: 강걸원 민경철 / 영상편집: 박민호)
자영업자에게 힘을 실어달라는 요청에 대해서는 소상공인이 대출받는 데 겪는 현실적인 장벽을 없앨 것을 동행한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에게 지시했습니다.

KTV 정유림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