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최고 민생과제는 부동산대책···추경집행에 속도"

회차 : 646회 방송일 : 2020.07.06 재생시간 : 02:05

김용민 앵커>
문재인 대통령은 수석보좌관회의에서 강력한 부동산 대책을 강조했습니다.
부동산 투기를 억제하고 서민과 청년주거안정 대책을 강력히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정유림 기자입니다.

정유림 기자>
수석보좌관회의를 주재한 문재인 대통령은 지금 최고의 민생 과제는 부동산 대책이라고 밝혔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정부는 최선을 다해 부동산 투기를 억제하고 실수요자를 보호하며, 서민들과 청년들의 주거 안정을 위한 대책을 강력히 추진해 나가겠습니다."

앞서 지난 2일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에게 부동산 관련 긴급 지시를 내린 데 이어 부동산 대책을 재차 강조한 겁니다.
문 대통령은 국회도 협조해 주시기 바란다며 12·16대책과 6·17대책, 곧 내놓을 정부의 추가 대책까지 국회에서 신속히 입법으로 뒷받침해줘야 실효를 거둘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또 이달 중 공수처 출범을 위해 공수처장 후보 추천과 후속 입법 절차를 조속히 마무리지을 것을 국회에 촉구했습니다.

녹취> 문재인 대통령
"더 이상 지체하지 말고, 후보 추천과 인사청문회를 기한 안에 열어 주실 것을 당부 드립니다."

국회가 스스로 법에 정한 절차에 따라 기본 의무를 다해주시기 바란다며 입법부 스스로 법을 무너뜨리는 과오를 범하지 말아야 한다고 언급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3차 추가경정예산안이 국회를 통과한 데 대해 정부 희망보다는 늦었지만 6월 임시국회 회기 내 처리된 것은 천만다행이라면서, 속도감 있는 집행을 당부했습니다.
(영상취재: 강걸원, 김정섭 / 영상편집: 정현정)
통과된 추경의 내용을 적극 홍보해 어려운 국민과 기업들이 지원 대책을 몰라서 도움 받지 못하는 일이 없도록 각별히 신경 써주기 바란다고 덧붙였습니다.

정유림 기자 rim12@korea.kr
"7월 임시국회가 시작된 가운데, 문 대통령은 협치의 절실함을 거듭 당부했습니다. 여야의 협력과 국회의 정상 가동을 바라는 국민의 요구를 외면해선 안된다고 강조했습니다."

KTV 정유림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