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靑 "한국판뉴딜, 국력결집 프로젝트"···내일 보고대회

회차 : 651회 방송일 : 2020.07.13 재생시간 : 02:22

김유영 앵커>
정부가 추진 중인 한국판뉴딜 종합계획을 발표하는 대국민 보고대회가 내일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한 가운데 열립니다.
청와대는 한국판 뉴딜은 국력을 모으는 프로젝트라면서, 노사민 정당이 한 자리에 모일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정유림 기자입니다.

정유림 기자>
한국판 뉴딜 대국민보고대회가 내일(14일) 오후, 청와대에서 열립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한국판 뉴딜의 비전과 상세한 추진계획을 알리는 자리입니다.
청와대는 한국판 뉴딜이 국가가 주도하는 것이 아닌 국력을 모으는 프로젝트라는 점에서, 노사민정당이 보고대회에 모두 참석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녹취> 윤재관 / 청와대 부대변인
"코로나19 경제 위기 조기 극복, 대규모 일자리 창출, 나아가 선도국가로 도약하는 대한민국 대전환을 이루기 위한 프로젝트입니다. 정부 단독 프로젝트가 아닙니다."

보고대회에는 경제5단체장과 한국노총 위원장 등 노사대표가 함께 참석합니다.
또 한국판 뉴딜의 양대 축인 그린뉴딜과 디지털뉴딜의 보고자로 정의선 현대차 수석부회장과 한성숙 네이버 대표이사 사장이 나섭니다.
당정청에서도 모두 참여합니다.
민주당의 K-뉴딜 위원회, 정부의 경제중대본과 청와대 관련 실장 등이 전원 참석합니다.
문 대통령은 기조연설을 통해 전체적인 정책의 청사진을 밝힐 예정입니다.
이어서 홍남기 부총리와 조정식 민주당 정책위의장이 사업 세부내용 등을 설명할 계획입니다.
윤재관 청와대 부대변인은 IMF와 일본 수출규제 등 국가위기를 이겨낸 국민적 자신감을 발판으로 한국판 뉴딜도 반드시 성공시키겠다는 의지를 드러냈습니다.

녹취> 윤재관 / 청와대 부대변인
"국민과 함께 '해보니 되더라'라는 대한민국 자랑스러운 역사를 이어갈 것입니다. 내일 국민보고대회에서 그 첫걸음을 힘차게 내딛을 것입니다."

이와 관련해 문 대통령은 '한국판 뉴딜' 추진을 위한 범정부 전략회의를 월 1~2회 직접 주재하면서 정책을 속도감있게 추진할 방침입니다.
(영상취재: 강걸원, 민경철 / 영상편집: 정현정)

KTV 정유림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