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정책

프로그램 검색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문화/교양

프로그램 검색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보도

프로그램 검색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특집

프로그램 검색

 

방송/종영

프로그램 검색

  • 정책
  • 문화/교양
  • 보도
  • 특집
          • 정책
          • 문화/교양
          • 보도
          • 특집

                  닫기

                  주택시장 안정화 방안 서민생활안정

                  주거취약계층 '전세임대주택' 신청하면 즉시 지원

                  2017.05.17 재생 시간 : 01:52 시청자 소감

                  내일부터는 주거취약계층이 전세 임대주택 지원을 받기가 쉬워집니다.
                  주거 취약계층이면, 언제든 전세임대주택을 신청할 수 있게 되는데요.
                  곽동화 기자의 보도입니다.

                  내일부터(18일)는 전세임대주택 1순위 입주대상에 해당하는 경우 '전세임대 즉시 지원’제도를 활용하면 언제든 전세임대 주택을 신청할 수 있게 됩니다.
                  연초에 한 번 신청이 가능했던 것을 더 많은 주거취약계층이 보다 쉽게 전세임대주택을 지원받을 수 있도록 기존 업무지침을 개정한 겁니다.
                  전화인터뷰> 김종욱 / 국토교통부 공공주택정책과 사무관
                  “이번 제도개선을 통해서 전세임대 1순위 입주대상자가 보다 쉽게 전세임대주택을 지원받을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전세임대주택을 신청하려면 1순위 자격이 있어야 합니다.
                  1순위 입주 대상자는 생계, 의료급여 수급자, 보호대상 한부모 가정과 월평균 소득의 70%이하인 장애인 등입니다.
                  주거지원 시급성도 고려 대상입니다.
                  시급성 여부는 지방자치단체나 LH 등 사업시행자가 신청자의 거주지를 방문하는 등 확인절차를 거쳐 최종 판단하게 됩니다.
                  또 신청하는 지역의 전세임대 즉시지원 물량이 남아있는지 LH 마이홈 콜센터나 주민센터를 통해 확인해야 합니다.
                  신청부터 임대지원을 받는 데까지 중복지원 검토, 무주택자 여부 확인 등 절차에 3주 정도 소요되고, 지원자로 선정되면 가구당 최대 8천 5백 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8천5백만 원을 지원받는 입주자는 보증금으로 425만원, 월 임대료 13만원을 납부하면 됩니다.
                  임대기간은 첫 신청시에 2년, 재계약을 할 경우 2년 씩 9회까지 연장할 수 있습니다.
                  KTV 곽동화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