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정책 오늘 (2008~2010년 제작)

농협, 배추 1천톤 30% 할인 판매

회차 : 477회 방송일 : 2010.10.07 재생시간 : 1:32

오늘부터 농협에서 배추 1천톤 물량을 시중가보다 30% 저렴하게 판매합니다.

또 인터넷 사전예약을 통한 김장용 배추 공급도 시작됩니다.

정부의 채소값 안정대책에 이어, 농협이 7일부터 수도권 유통센터를 중심으로 배추를 시중가보다 싸게 판매합니다.

13일까지는 하루 30톤, 일주일에 총 220톤의 배추를 양재.성남 등 수도권 하나로클럽 5곳에서 시중가보다 30% 싸게 판매하고, 14일부터 24일까지는 총 780톤의 배추가 전국 14곳에서 판매됩니다.

농협은 이상기후로 고랭지 배추 생산량이 평년대비 40% 이상 감소했다면서, 출하 산지가 확대되는 이달 중순 이후부터는 배추가격이 안정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최원병 농협중앙회 회장

“강원도 준고랭지 지역의 2기작 물량이 본격적으로 출하되고 경기북부지방의 가을배추가 출하되면 가격이 하락하여 안정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또 김장철에 대비해 배추와 무 수급에 차질이 없도록 산지 계약 재배 물량을 19만 톤까지 늘리고, 이 중 300만 포기에 해당하는 1만 톤은 오는 12일부터 인터넷 사전예약을 받아 다음달 29일 이후에 공급한다는 계획입니다.

해당 소비자는 포기당 2천원씩 1인당 최대 12포기까지 구매할 수 있습니다.

이밖에도 농협은 현재 자사 판매김치의 가격을 종전과 같이 유지하고, 전국 대도시에 임시 김장시장을 개설해 할인판매를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KTV 김용남입니다.



(KTV 한국정책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저작권자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