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모닝 와이드

위기대응 체계 개선···정전사태 재발 방지

회차 : 241회 방송일 : 2011.09.27 재생시간 : 2:07

지난 15일 발생한 대규모 정전사태와 관련해 정부가 재발방지대책을 마련했습니다.

정부는 전력수급을 안정화하고 위기대응 시스템도 개선하기로 했습니다.

김현아 기자입니다.

지난 15일 발생한 전국적 정전 사태의 원인은 수요예측과 공급능력 판단실패 때문인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또 기관간 정보 공유도 제대로 이뤄지지 않았습니다.

정부합동점검반은 재발방지 대책을 통해 정확한 수요예측과 적절한 전력공급 확보를 바탕으로 전력수급의 안정을 도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를 위해 전력수요 예측시스템을 개선하고 전력거래소뿐 아니라 한전에서도 별도로 수요예측을 하게 해 이중 예측시스템을 운용하기로 했습니다.

임종룡 실장 / 국무총리실

"전기의 소비패턴, 이상기후 데이터를 보기 위한 한전, 기상청으로부터 예측 정보를 충분히 확보해서 전력수요의 예측에 오차를 축소해 나가고.."

전력 사용량이 최대치에 이르는 시간에는 높은 요금을 적용하고, 소비자에게 실시간으로 가격 정보를 제공하는 등 전기요금 체계도 개선할 예정입니다.

또 위기대응시스템도 개선해 위급상황시 선조치 후보고가 가능하도록 하고, 지경부를 중심으로 이달 말까지 관계기관 전문가로 구성된 `위기대응 매뉴얼 정비 TF'를 구성해 올 겨울에는  적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입니다.

아울러 전기공급 예비력과 운영예비력, 주파수, 전압 등의 정보를 전력 당국간에 실시간으로 공유하고, 핫라인도 개설하기로 했습니다.

언론통보 규칙을 정비하는 한편 재난시에는 휴대전화 문자서비스 등을 통해 대국민 사전예고도 시행할 예정입니다.

이 밖에도 긴급 단전이 가능한 1순위를 기존 소규모 주택, 상가 등에서 비상발전기 보유 시설로 대체해 정전 피해를 줄이기로 했습니다.

정부는 다음달 4일까지 피해접수를 마무리한 후 보상 기준과 범위, 시기 등을 결정할 계획입니다.

KTV 김현아입니다.



(KTV 한국정책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저작권자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