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국민행복시대

구제역 백신 공급·접종 실태 매달 점검

회차 : 386회 방송일 : 2014.12.24 재생시간 : 2:04

최근 충북에서 발생한 구제역의 추가 확산을 막기 위해 농가에서 실질적인 백신접종이 이뤄지도록 책임방역 시스템을 마련하기로 했습니다.

정홍원 국무총리는 구제역 등으로부터 농가가 위협받지 않도록 방역을 철저히 할 것을 특히 강조했는데요.

박수유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사내용]

올 여름 이후 소강상태를 보였던 구제역이 재발한 건 지난 3일.

충북 진천의 양돈농장에서 발생한 이후 진천, 음성, 증평 등 충청권으로 확산되고 있습니다.

정부가 구제역 발생 농장들을 분석한 결과 일부 농가에서 백신접종이 미흡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정부는 정홍원 국무총리 주재로 열린 국가정책조정회의에서 구제역의 추가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책임방역 시스템을 구축하기로 했습니다.

녹취> 정홍원 국무총리

앞으로 정부는 구제역의 사전예방을 보다 강화하기 우해 축산농가별로 백신 구입과 접종여부를 매월 점검 확인할 계획입니다.

우선, 농협과 수의사회, 지자체 등 기관별로 역할을 나눠 백신 공급과 접종 확인 시스템을 매월 체계적으로 관리하도록 할 계획입니다.

또, 축산시설과 축산차량 등에 대한 철저한 소독과 점검으로 차단 방역을 실시하고 백신접종을 위한 농가 교육과 홍보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아울러 조류인플루엔자 방역체계 개선 대책도 조속히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정 총리는 검역 당국은 해외에서 발병한 조류 인플루엔자가 유입되지 않도록 검역을 강화하고 국민들도 해당 지역 여행 시 축산농가나 가축과의 접촉을 자제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앞서 정부는 야생조류의 이동 경로를 면밀히 점검하고 농가 보상을 현실화하는 등 AI 방역 추진계획을 수립한 바 있습니다.

이날 회의에서는 항공정책을 육성하기 위한 기본계획도 함께 발표했습니다.

적조현상에 대응하기 위한 종합대책도 함께 발표했습니다.

KTV 박수유입니다.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