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굿모닝 투데이

주미 대사관, 미국 경찰에 '신속 수사' 요청

회차 : 403회 방송일 : 2013.05.14 재생시간 : 0:42

주미 한국대사관은 윤창중 전 청와대 대변인의 '성추행' 의혹사건을 수사하고 있는 미국 워싱턴DC 경찰 측에 이번 사건을 조속히 수사해 줄 것을 요청하는 우리 정부의 입장을 공식 전달했습니다.

이에 대해 미국 경찰 측은 연방 검찰의 지휘를 받아 수사 절차를 진행하겠다는 답변을 해왔다고 주미 대사관 고위관계자가 전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윤창중 전 대변인의 기자회견 내용과 피해자인 인턴 직원의 진술 내용이 서로 상반되는 상황에서 실체적 진실을 파악하려면 미국 경찰의 수사가 신속히 진행돼야 한다"면서 "미국 측의 협조 요청이 있으면 적극 협조할 방침"이라고 전했습니다.



(KTV 한국정책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