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국민행복시대

문화가 있는 날…시민들과 함께 한 특별한 공연

회차 : 390회 방송일 : 2014.12.31 재생시간 : 1:40

올해 마지막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시민들과 함께 하는 특별한 공연이 열렸는데요,

이 소식은 박수유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기사내용]

가녀린 가야금 선율이 역사 안에 울려퍼집니다.

섬섬옥수가 빚어내는 아름다운 음악에 사람들이 점점 빠져들어갑니다.

유명 아카펠라 그룹 메이트리가 선보이는 달콤한 하모니와 러시아 연주자 알렉산더 쉐이킨의 아코디언 연주도 눈길을 끕니다.

인터뷰> 김현진/ 서울 구로구

용산역에 볼 일이 있어서 왔다가 우연히 관람하게 됐는데 괜찮은 공연이었던 것 같아요

인터뷰> 최은학/ 전남 광양

근처에서 송년회하고 여행차 내려가는 길에 양말 콘서트를 보게됐는데 참 좋았어요

2014년 마지막 문화의 날을 맞아 전국 곳곳에서 다양한 공연들이 펼쳐졌습니다.

수많은 사람들이 오가는 길목인 용산역에서 열린 이번 공연은 특히 시민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습니다.

인터뷰> 서정림/ 문화융성위원회 전문위원

올해 1월부터 문화가 있는 날 행사가 시작됐는데 1월에는 서울역 마지막인 12월에는 용산역에서 하게 됐고, 많은 사람들이 관람하실 수 있어 뿌듯합니다

올 1월부터 매주 마지막주 수요일에 어김없이 시민들을 찾아간 문화가 있는 날. 일상으로 바쁜 시민들은 문화가 있는 날을 통해 문화에 한발 더 다가갈 수 있는 소중한 기회를 얻었습니다.

KTV 박수유입니다.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