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00분

KTX 강릉선 정상 운행···국토부, 사고원인 조사 시작

방송일 : 2018.12.10 재생시간 : 01:35

김용민 앵커>
지난 주말 탈선 사고가 발생했던 강릉선 KTX 복구 작업이 오늘(10일) 마무리됐습니다.
중단됐던 열차 운행은 재개됐고, 국토교통부는 본격적인 사고원인 조사를 시작할 계획입니다.
신국진기자입니다.

신국진 기자>
KTX 강릉선이 오전 5시 반 강릉발 열차를 시작으로 정상 운행에 들어갔습니다.
지난 8일 열차 탈선 사고가 발생한 지 사흘만입니다.
코레일은 사고 발생 직후 밤샘 복구 작업을 벌였고, 어젯밤 10시 40분쯤 이탈한 열차를 선로에서 철거했습니다.
열차 아홉량은 남강릉 차량기지로 옮겼고, 심한 손상으로 이동이 어려운 기관차는 선로 옆으로 옮겨진 상태입니다.
본격적인 운행 전 시 운전을 진행한 국토부와 코레일은 선로와 신호 등 모든 시설이 정상으로 작동되는 것을 확인했습니다.
코레일은 선로 전환기 오류를 이번 열차 탈선 사고의 원인으로 잠정 결론을 내렸습니다.
열차는 서울 방향으로 운행해도 좋다는 신호를 보고 달렸지만, 선로 전환이 제대로 안 된 상태였고 결국, 열차는 선로에 오르지 못한 채 튕겨 나간 것 같다고 설명했습니다.
국토부 항공철도사고조사위원회도 사고 원인에 대한 조사를 시작합니다.
이번 사고 원인을 선로 전환기 신호 제어시스템의 오류로 추정하고 정밀 조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영상편집: 정현정)
현장을 방문했던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근본적인 원인을 진단해 응분의 책임을 지고 다시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KTV 신국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