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생방송 대한민국 1부 월~금요일 10시 00분

사우디 피폭으로 국제유가 폭등···WTI 14.7% 인상

회차 : 477회 방송일 : 2019.09.17 재생시간 : 00:30

임보라 앵커>
세계 최대 원유수출국인 사우디아라비아 국영 석유회사 아람코의 원유시설 2곳에 대한 드론 공격의 영향으로 국제유가가 폭등했습니다.
현지시간 어제 뉴욕상업거래소에서 10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는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14.7% 오른 62.9달러에 장을 마감했습니다.
로이터통신은 2008년 12월 이후 11년 만의 '퍼센트 기준, 하루 최대폭'의 급등이라고 평가했습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