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생방송 대한민국 1부 월~금요일 10시 00분

경기 파주서 아프리카돼지열병 국내 첫 발생

회차 : 477회 방송일 : 2019.09.17 재생시간 : 01:47

임보라 앵커>
치료약이나 백신이 없어 치사율이 100%인 아프리카 돼지열병이 국내에서 처음으로 발생했습니다.
자세한 내용 취재기자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임소형 기자 소식 전해주시죠.

임소형 기자>
(장소: 정부세종청사)
네, 경기 파주시 돼지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국내 처음으로 발생했습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오늘 오전 6시 30분쯤 아프리카돼지열병이 확진됐다고 밝혔습니다.
어제 오후 6시 경기 파주시의 한 양돈농장에서 어미돼지 5두가 폐사했다는 신고에 따라 정밀검사한 결과 돼지열병 양성이 확정된 겁니다.
농식품부는 검역본부 역학조사반을 현장에 파견해 발생 원인을 파악하고 있습니다.
인근 농장으로의 전파 가능성을 염두해 방역조치를 실시하는 가운데, 발생농장 반경 3㎞ 이내에 위치한 양돈농장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농식품부는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의심신고가 접수된 즉시 해당농장에 대한 긴급 방역조치를 실시했습니다.
또 발생농장과 농장주 소유 2개 농장에 대한 살처분 조치도 실시해 초동 방역조치를 완료했습니다.
이와 함께 아프리카돼지열병 양성 확진 판정 즉시 아프리카돼지열병 위기경보 단계를 최고 수준인 ‘심각’단계로 격상했습니다.
오늘 오전 6시 40분부터 48시간 동안 전국 일시이동중지 명령도 발령했습니다.
(영상취재: 안은욱 / 영상편집: 김종석)
정부는 아프리카돼지열병 조기 종식을 위해 방역조치가 신속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자체와 축산농가에 협조를 당부했습니다.

지금까지 정부세종청사에서 전해드렸습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