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생방송 대한민국 2부 월~금요일 16시 30분

한은, 기준금리 0.25%p 인하···'역대 최저'

회차 : 498회 방송일 : 2019.10.16 재생시간 : 01:43

김용민 앵커>
한국은행이 기준 금리를 다시 인하했습니다.
기준 금리는 2년 만에 역대 최저 수준인 1.25%로 낮아졌는데요.
국내 경기의 어려움이 커지고 있다는 판단에 따른 것으로 보입니다.
신국진 기자가 보도합니다.

신국진 기자>
한국은행이 금융통화위원회를 열어 기준금리를 현재의 연 1.5%에서 연 1.25%로 0.25%포인트 인하했습니다.
지난 7월 기준금리를 0.25% 포인트 내린 이후 3개월 만에 또 다시 낮춘 겁니다.
이는 지난 2016년 6월부터 2017년 11월까지 유지한 역대 최저 금리, 1.25%와 같은 수준입니다.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또 내린 것은 미중 무역분쟁에 따른 세계경제의 불확실성으로 국내 경기의 어려움이 커지고 있다는 판단에서입니다.
한국은행은 수출과 투자 부진 속에 소비 증가세가 약화하면서 성장세 둔화 흐름이 이어지는 것으로 진단했습니다.

녹취> 이주열 / 한국은행 총재
"앞으로 국내 경제 성장 흐름은 글로벌 무역분쟁 지속과 지정학적 리스크 확대 등의 영향으로 지난 7월의 전망치를 하회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최근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마이너스를 기록한 것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입니다.
이주열 한은 총재는 기준금리를 과거 최저치로 낮췄지만 여전히 통화정책의 여력은 남아 있는 상태라고 밝혔습니다.
(영상취재: 김명현 / 영상편집: 최아람)
다만 앞으로 주요 대외 리스크 요인의 전개 상황과 국내경제 물가에 미치는 영향, 금융안정 상황의 변화, 두 차례의 기준금리 완화 효과 등을 지켜보며 결정해 나가겠다고 설명했습니다.

KTV 신국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