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생방송 국정현장

할당관세·유류세 인하로 물가안정 유도

회차 : 501회 방송일 : 2008.01.09 재생시간 : 2:24

연초부터 높은 물가가 걱정입니다.

정부는 국제유가와 곡물가격 상승을 물가가 뛰는 원인으로 보고, 할당관세 적용과 유류세 인하 등으로 물가안정을 유도한다는 계획입니다.

유진향 기자.

서울 역삼동의 한 중국음식점 입니다.

최근 밀가루 값이 큰 폭으로 오르면서 자장면을 포함한 대부분의 음식값을 500원씩 올렸습니다.

월급은 제자리인 상황에서 당장 백원, 오백원이 아쉬운 봉급생활자들의 민감하게 반응할 수 밖에 없습니다.

음식값을 포함한 생필품 등 물가 관리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최근 물가가 불안해진 것은 국제유가가 크게 오른데다 곡물가격도 지속적인 상승세를 보이고 있기 때문입니다.

연간 2%대의 안정적인 흐름을 유지해 온 소비자 물가는 지난해 10월 한해 전보다 3% 상승한 뒤 12월에는 3.6%까지 올랐습니다.

최근 한국개발연구원 KDI는 이같은 물가상승률이 우리 경제 성장에 부담이 될 것이라고 밝힌바 있습니다.

역시 최대 복병은 직접적인 원인을 제공한 국제 유가와 곡물 가격입니다.

이에따라 정부는 밀 옥수수 등 가격이 큰 폭으로 오른 품목에 대해서는 할당관세를 추가인하 하기로 했습니다.

또 유류세를 소폭 조정해서라도 상승세의 물가를 잡겠다는 계획입니다.


(한국정책방송 KTV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저작권자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