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KTV 830

北 사전점검단, 1박 2일 일정 마무리

회차 : 492회 방송일 : 2018.01.22 재생시간 : 01:49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 단장이 이끄는 북한 예술단 사전점검단이 방남 일정을 마쳤습니다.
금강산 합동 문화행사 등을 사전 점검할 우리측 선발대도 내일 방북길에 오릅니다.
정유림 기자입니다.

어제 강릉의 공연장을 둘러본 북한 예술단 사전점검단이 오늘은 서울에서 공연장을 차례로 점검했습니다.
잠실 롯데호텔에서 오찬을 마친 뒤 잠실학생체육관과 국립극장을 연이어 답사했습니다.
현 단장은 어제보다는 경계를 풀고 적극성을 보이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기자가 건네는 인사에 웃으며 화답하기도 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특히 국립극장에서는 시설 내부를 꼼꼼히 둘러보는 모습을 취재진에 공개하기도 했습니다.
녹취> 현송월 / 단장
"조명은 어디 있습니까?“
녹취> 극장 관계자
"조명은 이쪽...“
녹취> 현송월 / 단장
"음악을 들을 수 있습니까? 관현악, 관현악 음악으로...“
녹취> 극장 관계자
"아리랑을 틀겠습니다."
국립극장에서는 앞서 체육관 2곳을 둘러본 시간에 비해 오랜 시간을 머물렀습니다.
이에 따라 서울 공연장은 국립극장 해오름극장으로 정해질 가능성이 크다는 관측이 나옵니다.
점검단은 일정을 마무리짓고 오늘 밤 다시 경의선 육로를 통해 북한으로 돌아갈 예정입니다.
내일(23일)은 금강산 합동 문화행사와 마식령 스키장 공동훈련 준비를 위해 우리 측 선발대가 방북하고, 25일에는 북측 선발대가 내려오는 등 남북 교류는 이번 주 내내 이어집니다.
KTV 정유림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