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생방송 대한민국 1부 월~금요일 10시 00분

어린이집에도 환경교육 교재·프로그램 지원

회차 : 511회 방송일 : 2019.11.06 재생시간 : 01:57

임보라 앵커>
앞으로는 어린이집에서도 환경교육이 강화됩니다.
이 같은 내용이 어제 국무회의에서 심의 의결됐는데요.
자세한 내용, 김용민 기자의 보도입니다.

김용민 기자>
날로 심해지는 미세먼지와 기상이변의 주범인 기후변화로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전 세계가 몸살을 앓고 있습니다.
정부가 환경교육을 활성화하기 위해 앞으로 어린이집 환경교육과 프로그램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이낙연 국무총리 주재로 열린 국무회의에서 이 같은 내용의 환경교육 활성화와 지원 법률이 심의 의결됐습니다.
이를 통해 환경교육 지원 대상이 어린이집까지 확대돼 환경교육 교재와 프로그램이 지원되고, 환경부 장관이 매년 환경교육 실태를 조사해 공개하도록 했습니다.
또 환경 교과목 교원들에게 연수기회를 늘리는 등 행정, 재정 지원의 근거도 마련됐습니다.
이날 회의에서는 지역공동체의 사회적경제 추진역량제고 방안도 심의 의결됐습니다.
방안에는 사회적기업에 대한 금융지원과 판로 확대 등 지원책이 담겼습니다.
매출과 담보 능력에 한계가 있는 사회적 기업도 금융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사회적 가치를 반영하는 별도의 표준평가체제를 만들어 지역에 배포할 방침입니다.
또 지자체별 사회적 경제 행정협의회를 제도화해, 추진 계획과 관련 사업 등 정책을 총괄 조정하도록 했습니다.
이와 함께 인공지능을 전담하는 조직을 신설하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조직개편안도 심의 의결됐습니다.
이로써 부서 내 별도로 나뉘어 있던 인공지능 정책 업무가 하나로 묶여 총괄 운영됩니다.
또 한국사능력 검정시험 응시자 증가에 따른 실무인력 보강을 위한 교육부 직제 개정령안도 통과됐습니다.
(영상취재: 한기원 / 영상편집: 박민호)
올해 50만 명을 돌파한 한국사 능력시험 관련해 실무인력을 현재 9명에서 14명으로 충원하는 내용이 담겨있습니다.

KTV 김용민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