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생방송 국정현장

나이지리아 주정부 - 납치단체 1차 접촉

방송일 : 2007.05.04 재생시간 : 27:0

나이지리아에서 피랍된 대우건설 직원 세명을 석방하기 위해 우리시간으로 4일 새벽 나이지리아 주정부와 납치단체 간에 1차 접촉이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정부관계자는 수시간에 걸쳐 진행된 접촉에서 양측간에 어떤 이야기가 오고갔는지는 아직 확인되고 있지 않지만, 피랍 직원들이 무사하다는 것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고 전했습니다.

아직 납치단체의 정체는 정확하게 파악되지 않고 있으며, 우리시간으로 4일 오후 나이지리아 주 정부와 납치단체 간에 2차 접촉이 있을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정부관계자는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이르면 4일 오후쯤 피랍 직원들의 석방여부가 가시화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에 앞서 납치 사건이 발생한지 10시간 만인 3일 저녁 납치된 대우건설의 하익환 부장은 건설현장으로 직접 전화를 걸어 피랍자 모두 무사하다는 말을 남기고 바로 전화를 끊었습니다.


(한국정책방송 KTV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저작권자 ⓒ 영상홍보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