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클릭 경제브리핑입니다.

빌딩과 아파트로 가득 들어찬 도심은 편리하긴 하지만, 편히 눈 둘 곳 없는 삭막한 느낌을 주는 게 사실입니다.

전국 곳곳의 우리 전통가옥을 정책적으로 보존하는 이유가 여기에 있는데요.

특히 우리나라를 방문한 외국인들에게, 한옥은 우리 문화의 멋과 우수성을 알리고 국가의 품격을 높이는 데 일익을 담당합니다.

이런 점을 감안해서, 정부가 한옥의 건축과 보존을 활성화하기 위한 종합대책을 내놨습니다.

먼저 농어촌부터 한옥을 보급하고 확산하기 위해서, 내년부터 농어촌에서 한옥을 신축할 땐 주택개량자금 5천만원을 장기 저리로 융자해주기로 했습니다.

특히 2014년까지 360억원을 투입해서, 한옥의 단점으로 지적돼온 낮은 수준의 난방 효율과 편의성, 건축 고비용 문제를 해결한다는 복안입니다.

아울러 한옥산업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목재를 표준화하고 생산과 유통 인프라를 구축하는 한편, 인력 양성은 물론 데이터베이스 구축도 추진한다는 계획입니다.

이번 계획은 청와대에서 열린 대통령직속 국가건축정책위원회에, '국격향상 신한옥 플랜'이란 제목으로 보고됐는데요.

신한옥 플랜은 전통문화의 정체성 회복과 국토 경관의 품격 향상을 위해 마련된, 최초의 범정부 한옥 부흥대책이란 점에서 그 의미가 큽니다.

특히 '한옥 등록제'를 시행하고 한옥 밀집지역의 무분별한 재개발을 막기로 하는 등, 한옥에 대한 체계적인 관리를 병행해서, 지원 일변도의 정책이 되지 않도록 한다는 계획입니다.

아울러서 도서관과 유치원, 주민자치센터 등의 공공시설을 한옥으로 짓는 시범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국민들에게 한옥을 친숙하게 만드는 작업에도 박차를 가한다는 복안입니다.

신한옥 플랜이 성공적으로 추진되면, 아파트 일색에서 벗어나 다양한 주거 유형이 공존하는 바람직한 주거문화가 구현될 것으로 전망됩니다.

또 전통과 현대가 함께 어우러진 국토 경관이 만들어져, 우리 전통문화의 홍보와 관광객 유치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정부는 기대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클릭 경제브리핑 최대환이었습니다.



(KTV 한국정책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저작권자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정보와이드 6 (239회) 클립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