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정책

프로그램 검색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문화/교양

프로그램 검색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보도

프로그램 검색

왼쪽버튼 오른쪽버튼  

특집

프로그램 검색

 

방영/종영

프로그램 검색

  • 정책
  • 문화/교양
  • 보도
  • 특집
  • 정책
  • 문화/교양
  • 보도
  • 특집

닫기

시민 주도 새 예술정책 '문화비전 2030' 공개

2018.05.16 재생 시간 : 02:19 시청자 소감

시민과 함께 만든 새로운 예술 정책이죠.
'문화 비전 2030'의 구체적인 내용이 공개됐습니다.
이혜진 기자입니다.

'문화비전 2030'은 민간이 주도해 내용을 완성한 중장기 예술정책 기조입니다.
일반 국민과 현장 전문가 8천여 명의 의견을 기반으로 정책을 구체화했습니다.
녹취> 도종환 /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이번 문화비전 2030의) 수립과정 자체가 민주주의와 국민 신뢰회복을 위한 여정이었습니다."
'문화비전 2030, 사람이 있는 문화'는 생명을 우선으로 협력과 다양성을 존중하고, 여유와 쉼이 있는 문화입니다.
특히, 개인의 휴식을 제약하는 다양한 애로사항을 해소하는 정책에 주안점을 뒀습니다.
이를 위해 주거지 인근에 가족 친화형 '문화놀이터'를 만들고, '첫걸음 문화카드'를 도입해 초등학교 입학생과 부모에게 문화비를 지원합니다.
표현의 자유와 예술인의 권리를 법률로 보장하는 일에도 힘씁니다.
녹취> 이동연 / 새 문화정책 준비단장
"가칭 '예술가의 지위와 권리 보호에 관한 법률'을 제정·추진하도록 하겠습니다."
또, 문화예술계 성 평등을 위해 성차별·성폭력 실태조사를 정기적으로 시행하고 가해자는 공적 지원과 사업에서 배제할 방침입니다.
남북 문화협력을 확대하는 내용도 담겼습니다.
문체부는 '남북 문화교류협정' 체결을 추진하고 국제대회 공동출전 등 체육교류를 늘릴 계획입니다.
한편 도 장관은 지난 정권이 행한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사건을 공식 사과했습니다.
녹취> 도종환 /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수많은 문화예술인과 국민 마음에 깊은 상처와 아픔을 남겼습니다. 정부를 대표해서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이와 함께 문체부는 문화비전이 실행력을 담보할 수 있도록 '문화비전위원회'를 새로 구성합니다.
위원회를 통해 이번 문화비전에 담지 못한 정책들도 충분히 논의할 계획입니다.
KTV 이혜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