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생방송 대한민국 1부 월~금요일 10시00분

IMF "추경예산으로 재정지출 확대해야"

방송일 : 2019.03.13 재생시간 : 02:01

임보라 앵커>
국제통화기금, IMF가 어제(12일) 한국에 대한 연례협의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추가경정예산을 통해 재정지출을 더 늘려야 한다고 제언했는데요.
자세한 내용, 이혜진 기자가 보도합니다.

이혜진 기자>
2019년 IMF 연례협의결과 발표
(장소: 정부서울청사)

연례협의를 위해 지난달 27일부터 한국을 찾은 IMF미션단은 우선, 한국경제가 견조한 기초체력을 갖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녹취> 타르한 페이지오글루 / IMF 미션단장
"한국경제 자체가 굉장히 견조한 펀더멘털을 가지고 있습니다. 한국은 숙련된 노동력, 탄탄한 제조업 기반, 안정적인 금융시스템, 낮은 공공부채, 그리고 풍부한 외환보유고를 보유하고 있습니다."

IMF는 한국 정부의 신중한 거시경제 관리가 이뤄지고 있지만, 투자와 세계교역 감소로 성장이 둔화하고 있고 가계부채도 늘고 있다고 진단했습니다.
IMF는 이어 제조업과 서비스업,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생산성 격차가 상당한 가운데, 양극화가 더 커질 것을 우려했습니다.
이에 따라 단기 성장을 뒷받침하고, 리스크를 제한하기 위해 상당 규모의 추경예산으로 재정지출을 늘려야 한다고 권고했습니다.

녹취> 타르한 페이지오글루 / IMF 미션단장
"정부 당국은 잠재성장률을 강화하는 조치와 함께 추가경정예산을 통해 재정지출을 더 확대해야 합니다. 한국은행은 명확히 완화적인 통화정책 기조를 가져야 하고..."

IMF는 이와 함께 장기 포용 성장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재정정책은 중기 확장 기조를 유지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영상취재: 한기원 / 영상편집: 최아람)
또, 보육과 아동수당 개선으로 여성의 노동시장 참여를 늘려야 한다고 당부했습니다.

KTV 이혜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