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생방송 대한민국 1부 월~금요일 10시 00분

"지나친 불안심리 확산 경계···대응 능력 충분"

회차 : 459회 방송일 : 2019.08.20 재생시간 : 01:29

임보라 앵커>
정부가 오늘 오전에 거시경제 금융회의를 열어 실물경제와 금융시장에 대한 상황을 평가하고, 대응방향을 논의했는데요.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한 내용 들어보겠습니다.
김용민 기자, 전해주시죠?

김용민 기자>
네, 정부가 김용범 기재부 1차관 주재로 거시경제금융회의를 열고, 경기 대응방안을 논의했습니다.

거시경제금융회의
(장소: 은행회관)

이날 회의는 김용범 1차관 취임 이후 처음 열리는 회의입니다.
정부는 최근 미중 무역분쟁으로 세계경제 성장세가 약화되고, 또 금융시장 측면에서 미국의 장단기 국채금리 역전현상으로, 미국 경기 침체에 대한 우려의목소리도 나오고 있어, 국내외 금융시장의 변동성 또한 확대되는 상황이라고 진단했습니다.

김용범 1차관은 다만 우리 경제의 기초체력과 금융시장 복원력을 감안할 때, 과도하게 반응하는 측면도 있다고 말했습니다.
경제주체 모두 지나친 불안심리의 확산을 경계하면서 냉철하고 차분하게 대응할 필요가 있다며 특히 대외 충격에 대비한 금융시장의 기초적 안정망과 대외신인도가 견고하다고 강조했습니다.
김용범 1차관은 자사주매입 규제 완화, 공매도 규제강화 등 다양한 가용수단을 구체적으로 검토해 시장 상황에 따라 신속하고 과감하게 대처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외환시장에서도 과도한 쏠림 등에 의한 시장불안이 발생할 경우 선제적이고 단호하게 시장안정조치를 해나갈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지금까지 KTV 김용민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