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생방송 대한민국 1부 월~금요일 10시 00분

오후 '한일 외교장관회담'···"입장 적극 개진"

회차 : 460회 방송일 : 2019.08.21 재생시간 : 01:37

임보라 앵커>
오늘 오후 한일 외교장관회담이 열립니다.
지소미아 연장 결정과 백색국가 배제조치 시행을 눈앞에 두고 한일 갈등 국면에 전환점을 찾을지 주목됩니다.
외교부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채효진 기자!

채효진 기자 / 외교부>
네, 강경화 장관은 오늘 오후 중국에서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과 회담합니다.
3주 만에 한일 외교수장이 다시 마주앉는데요.
30분 안팎 이야기를 나눌 전망입니다.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지소미아 연장 결정 시한이 사흘 남았고, 백색국가 배제조치 시행일은 1주일 앞으로 다가온 상황이죠.
한일 양국이 외교적 해결의 필요성을 인식하는 만큼 이번 회담으로 갈등이 완화될지 주목됩니다.
다만 어제 환영만찬에서 양측은 별다른 얘기를 나누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에 앞서 오늘 오전에는 한중일 외교장관회담이 열립니다.
연말 한중일 정상회담 개최 성사와 북한 비핵화 등 국제, 지역 문제를 논의할 계획입니다.
한편 어제 강경화 장관은 왕이 중국 외교부장과 1시간 가량 회담했는데요.
왕이 부장은 특히 한일 갈등에 대해, 중국 입장에서 할 수 있는 게 있으면 하겠다는 입장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어제 한일 국장급 협의도 열렸는데요.
우리측은 강제징용 문제에 대한 우리 입장을 설명하고 수출 규제 조치를 조속히 철회하라고 재차 촉구했습니다.
(영상편집: 최아람)
또 양국 국민의 안전에 대한 관심을 요청하고 앞으로도 대화를 지속하기로 했습니다.

지금까지 외교부에서 전해드렸습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