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생방송 대한민국 1부 월~금요일 10시 00분

'제로페이' 서비스 개시···"0% 수수료율 실현"

회차 : 299회 방송일 : 2018.12.21 재생시간 : 01:59

임보라 앵커>
정부가 어제(20일)부터 일부 지역에서 소상공인들의 결제수수료 부담을 낮춰줄 '제로페이' 시범서비스가 시작됐습니다.
이번 대책에는 소상공인들의 결제수수료 부담을 낮춰줄 '제로페이' 서비스를 적극 지원한다는 내용도 포함됐는데요.
박지선 기자입니다.

박지선 기자>
소상공인들의 결제 수수료 부담을 낮춘 '제로페이' 서비스.
은행이나 간편결제 애플리케이션으로 가게에 비치된 전용 QR코드를 찍으면, 간편하게 결제할 수 있습니다.

'제로페이' 가맹점 수수료
①연매출액 8억 원 이하 0% ②8억~12억 원 0.3% ③12억 원 초과 0.5%

밴(VAN)사와 카드사 등 기존 중간 결제단계를 최소화해 수수료는 0%대입니다.
정부가 서울시와 부산, 경남 지역에서 제로페이 서비스를 시범 운영합니다.
주요 은행 20곳과 전자 금융사 10곳이 참여한 금융공동망을 개발해 소비자들은 별도의 간편결제 앱을 내려받지 않아도 평소 사용하는 은행 앱에 접속해 '제로페이'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정부는 소비자들의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제로페이 이용자에게는 이용금액의 40% 소득공제와 공용주차장, 문화체육시설에 대한 할인혜택을 주기로 했습니다.

녹취> 홍종학 /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제로페이를 통해서 0%의 수수료율을 실현하고 상품권 할인 금액 등을 제로페이 포인트로 충전하여 자영업 점포에서 사용할 수 있는 국민 포인트제도 도입하기로 하겠습니다. 앞으로 제로페이가 명실상부한 결제수단으로 자리잡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소상공인들은 대체로 반기는 분위기입니다.

인터뷰> 박은숙 / 커피전문점 운영
"대다수 소비자들이 다 카드로 결제하시잖아요. 저희는 (결제수수료) 부담도 사실 많거든요. 근데 이게 제로가 된다고 하면 정말 기대가 크죠."

현재 서울시에서 제로페이에 가입된 소상공인 사업체는 2만여 곳.

온라인 가맹신청(www.zeropay.or.kr)

정부는 내년에 제로페이 서비스를 전국으로 확대하기 위해 26개 프랜차이즈 본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이달 말부터 가맹점 모집에 나설 계획입니다.
(영상취재: 김명현 / 영상편집: 양세형)

KTV 박지선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