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문화소통 4.0

닥터헬기 도입 후 100명 당 4.4명 더 생존

회차 : 182회 방송일 : 2012.07.12 재생시간 : 0:36

지난해 9월 본격 투입된 닥터헬기가 도서 지역 등 응급의료 사각지대 해소에 큰 도움이 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닥터헬기의 효과를 분석한 가천의대 연구팀은 닥터헬기가 1시간 이내에 외상환자에게 응급치료를 제공하고 의사와 함께 응급실에 도착함으로써 다른 이송수단 보다 환자 100명당 4.4명을 더 생존 시킨 것으로 분석됐다고 밝혔습니다.

닥터헬기는 인천광역시와 전라남도  2개지역에서 운영중이며, 지난 10개월 동안 모두 287회의 출동 실적을 올렸습니다.



(KTV 한국정책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