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KTV NEWS 10

"성범죄자 22명 중 20명 정신질환"

회차 : 130회 방송일 : 2012.09.06 재생시간 : 0:26

성폭력 가해자 대부분은 성도착증 등 정신질환을 앓고 있거나 앓은 경험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연세대 신촌세브란스병원이 성폭력 가해자 22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20명에게서 모두 한두 가지씩의 정신과 질환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성폭력범들이 가장 많이 앓고 있는 질환은 관음증, 노출증같은 성도착증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KTV 한국정책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