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굿모닝 투데이

수능시험일 출근시간 1시간 늦춰

방송일 : 2012.10.26 재생시간 : 1:54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시행되는 다음달 8일 관공서와 기업체의 출근시간이 1시간 늦춰집니다.

또 듣기평가가 실시되는 시간에는 항공기 이착륙도 금지됩니다.

보도에 송보명 기자입니다.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시행되는 다음달 8일은 관공서와 기업체의 출근 시간이 오전 9시에서 10시로 1시간 늦춰집니다.

교육과학기술부는 2013학년도 수능을 앞두고 교통 원활화와 시험장 주변 소음방지와 관련된 대책을 마련해 발표했습니다.

이에 따라 수도권 지하철은 현행 오전 7~9시인 러시아워 운행시간이 오전 6~10시로 2시간 연장되고, 운행횟수도 35차례 늘어납니다.

시내버스는 수험생의 등교시간대에 집중 배차되며 시험장행 표지를 달고 안내방송을 실시할 예정입니다.

시험당일에는 시험장 주변의 교통 혼잡을 막기 위해 시험장 200m 이내에는 차량 출입이 통제되기 때문에 수험생들은 시험장까지 걸어가야 합니다.

1교시 언어영역 듣기평가가 실시되는 오전 8시40분부터 8시53분까지 13분간, 3교시 외국어영역 듣기평가가 있는 오후 1시10분부터 1시30분까지 20분간은 비행기 이착륙이 금지되고 버스와 열차 등도 경적이나 소음을 자제하기로 했습니다.

교육과학기술부는 또 시험이 진행되는 동안에는 시험장 주변 공사장, 쇼핑몰 등에서 발생할 수 있는 생활소음도 최대한 자제해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올해 수능은 다을달 8일 오전 8시40분부터 오후 5시35분까지 전국 85개 시험지구 1191개 시험장에서 실시됩니다.

KTV 송보명입니다.



(KTV 한국정책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굿모닝 투데이 (266회) 클립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