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KTV 대한뉴스 월~금요일 19시 30분

"경제보복 옳지 않다" 한일 외교당국 공감대

방송일 : 2019.03.14 재생시간 : 01:20

유용화 앵커>
강제징용 배상 판결 문제를 놓고, 아소 다로 일본 부총리가 한국에 대한 경제보복 가능성을 언급했는데요.
오늘 한일 외교국장이 만나 보복조치는 옳지 않다는 데 공감대를 이뤘습니다.
채효진 기자입니다.

채효진 기자>
한국 대법원의 강제징용 배상판결 문제를 놓고, 한일 외교부 국장들이 한 달여 만에 다시 만났습니다.
서울 청사를 방문한 가나스기 겐지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은 굳은 표정으로 취재진의 질문을 피했습니다.
1시간 45분간 이어진 협의에서, 일본 측은 한일 청구권협정에 따라 양자 협의에 응해달라고 요구했고, 우리 정부는 면밀히 검토하겠다는 기존 입장을 전했습니다.
외교부 당국자는 일본 측이 중재위원회를 구성할 계획이나 한국에 대한 경제보복 가능성은 언급하지 않았다고 설명했습니다.
한일 외교당국은 경제보복은 없어야 한다는 데 공감하며, 이에 따른 갈등을 줄여나가기로 했습니다.
(영상취재: 한기원 / 영상편집: 양세형)
오늘 협의에선 위안부 화해치유재단 해산 문제도 논의하지 않은 가운데, 한일 외교국장은 조만간 일본에서 다시 만날 예정입니다.

KTV 채효진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