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배너 닫기
본문

알립니다

공감토크 대세다! 38회 예고

글자확대 글자축소
작성자 : 전은선(ADM**)
조회 : 292
등록일 : 2016.12.15 16:57

공감토크 대세다 12월 20일 제 38회 미리보기!
본방 : 화요일 19:10
재방 : 수요일 08:50 , 토요일 19:20




<아이템 : 추억의 크리스마스> 
12월 25일 크리스마스. 다가오는 크리스마스를 맞이하여 과거 1950년부터 1970년대 까지 경제적으로 어렵고 가난했던 시절, 추억 속 크리스마스 모습을 살펴보자. 1961년 ‘크리스마스 씰을 삽시다 (캠페인)’ 홍보자료용 으로 제작되었다. 그때 그 시절 크리스마스 씰 사서 결핵을 예방하는 캠페인이 많았다. 1969년에는 ‘크리스마스 행사’로 학생들의 이색 성가대 합창, 점등식 행사가 개최. 그 시절, 형편은 지금보다 어려웠지만 이웃을 돕는 마음은 더 뜨거웠다. 크리스마스를 맞아 거리마다 등장한 구세군 자선냄비부터 나눔의 손길이 이어지는 요즘. “이심전심 공감토크”에서 과거와 현재까지 변화된 크리스마스 풍경에 대해 이야기 나눠보자.




<아이템 : 나눔과 배려의 거리! 노숙인 복지 >
우리나라는 IMF 이후 중산층 붕괴, 실직, 양극화 심화 등으로 노숙자 문제가 사회문제로 대두되었다.
외환위기 직후 응급구호를 거쳐 1998년 도시노숙자 종합지원대책 발표,2003년 사회복지사업내‘노숙자’조항 삽입,
2012년 노숙인 등의 복지 및 자립지원에 관한 법률 시행 등의 제도적 개선을 거치며 오늘에 이르고 있다. 전쟁과 가난으로 국민의 대다수가 부랑인이나 다름없이 살아야 했던 그때 그 시절부터 체계적인 지원이 실현되어 현재에 이르기까지 노숙자복지정책을 통해 거리에서 이뤄지고 있는 혹은 꼭 필요한 나눔과 배려에 대해 생각해보는 시간을 가져본다.     



<아이템 : 그 시절! 연말연시 문화공연>
1960년부터 1970년 作, 당시 베트남에 파병나간 장병들을 위해 연말연시만 되면 각종 위문공연이 풍성하게
열렸다. 노래, 춤, 꽁트 등, 힘들고 고단했던 장병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녹여줬던 그 시절 문화공연. 연말을 맞이한 지금 1960년부터 1970년까지 그때 그 시절 문화공연 추억을 떠올리며 시대가 흘러 변화된 공연문화에 대해 이야기를 나눠보자.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프로그램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