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배너 닫기
윤석열 정부 출범 2주년 성과·과제 정책이슈 바로가기 의대 증원 필요성과 의사 집단행동 관련 영상보기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폐현수막으로 '재활용 에코백' 만드는 상인들

국민리포트 월~금요일 19시 40분

폐현수막으로 '재활용 에코백' 만드는 상인들

등록일 : 2022.11.21

김채원 앵커>
거리 곳곳에 내걸려있는 현수막은 얼마 안 있으면 그대로 버려지게 되는데요.
대전의 한 시장 상인들이 못쓰게 된 현수막으로 가방을 만들어 나눠주며 자원 순환에 앞장서고 있습니다.
기후 위기 속에 환경오염을 줄이는 봉사 현장을, 박혜란 국민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박혜란 국민기자>
(대전 중구청 / 대전시 중구)
대전 중구청에 있는 광고물 보관창고, 거리에서 거둬들인 폐현수막 수거 차량이 들어옵니다.
현수막을 내리는 직원들, 자루에 들어 있는 현수막이 창고 안에 산더미처럼 쌓여있는데요.
중구청이 한 달에 수거하는 현수막 5천여 장 가운데 오염된 것은 소각하고 20% 정도만 재활용됩니다.

인터뷰> 조원세 / 대전시 중구 건축과광고물팀장
"폐현수막을 소각하게 되면 (발생하는) 환경오염으로 인한 사회적 문제가 대두되고 있습니다. 환경오염을 줄이기 위해서 폐현수막 재활용 등 다각적인 노력을 하고 있습니다."

폐현수막은 농가나 봉사단체에서 가져가 재활용되는데요.

현장음> 주희숙 / 대전시 중구 녹색생활봉사팀
"천을 갖다가 다시 재활용을 해서 가방이라든가 자루를 만들어서 낙엽을 담는 걸로... 한 시장 상인회 회장이 현수막을 재활용하기 위해 이곳을 찾았습니다."

현장음>
"몇 개요?“
"세 다발 필요합니다~"

(문창시장 / 대전시 중구)
이곳은 문창동 시장, 상인회 회장이 구청에서 갖고온 폐현수막을 사무실로 옮깁니다.
상인들로 구성된 '문창시장 상인회 환경봉사대'가 에코백으로 만들어 고객들에게 나눠주기 위해섭니다.

인터뷰> 권정희 / 문창시장 상인회 환경봉사대
"환경도 생각하는 차원에서 하니까 너무 좋습니다. 보람 있고 뜻있고... 먼저, 두 사람이 현수막을 두 겹으로 접고 탁자 위에 올려놓은 다음 재단을 하는데요."

현장음>
"50cm, 총 5개가 나오네요?"

이어 크기에 맞게 가위로 자릅니다.
이제 재봉틀로 박으면 되는데요.
봉사 활동에 참여하기 위해 상인들이 각자 배워서 익힌 재봉 솜씨, 꼼꼼하게 정성을 다합니다.
손잡이까지 달면 에코백 완성! 봉사대원은 다 만든 가방을 들어 보이며 자랑합니다.

현장음>
"완성되었습니다, 예쁘지요?"

인터뷰> 곽영실 / 문창시장 상인회 환경봉사대
"우리 (상인)회장이 폐현수막을 몇 장 가지고 와서 이걸로 할 수 있는 게 뭐가 있는지 생각하자고 해서 여러 사람이 합의하에 이 가방을 만들기로 했습니다."

뜻있는 봉사활동에 참여한 상인은 모두 10여 명, 일주일에 한 번씩 가게 문을 닫은 오후 6시부터 9시까지 30장 정도 만드는데요.
100여 장이 만들어지면 한 달에 두 차례 고객들에게 나눠주며 환경 캠페인도 벌입니다.

현장음>
"안녕하세요, 문창시장 상인회에서 폐현수막으로 이렇게 만들었어요. (이것을) 받아서 장 보고 검정비닐 안 쓰고...“
"좋은 일 하시네요, 수고하세요~"

시장을 찾은 고객들의 반응도 좋습니다.

인터뷰> 성화균 / 대전시 중구
"비닐을 안 쓰고 이렇게 만들어 주신 가방을 쓰니까 좋은 것 같습니다."

인터뷰> 정석희 / 대전시 동구
"상인분들이 만들어가지고 하나 받았는데 잘 사용할게요. 고맙습니다."

상인들은 환경보호에 동참했다는 생각에 뿌듯한 보람을 맛봅니다.

인터뷰> 김지헌 / 문창시장 상인회장
"(고객들에게 에코백을) 지금 나눠 줄 때, 그리고 작업할 때 모든 우리 환경봉사대 회원들이 너무 좋아하고 즐거워서 기다려진다고 합니다."

시장 상인들이 뜻있는 봉사 활동에 나선 것은 올해 2월부터 오는 2050년 탄소 중립 실천이라는 국가적 과제를 풀어가는 데 힘을 보태는 모습이 아름답기만 합니다.
(취재: 박혜란 국민기자 / 촬영: 김상구 국민기자)

현장음>
"다 함께 지구를 살립시다∼"

기후 위기 속에 환경오염을 줄이기 위해 팔을 걷어붙인 전통시장 상인들.
지속가능한 지구를 만드는데 한 몫 톡톡히 하는 이같은 활동이 더욱 확산되길 기대해 봅니다.

국민리포트 박혜란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