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대한민국 영업사원 1호, 3주간의 기록

PD리포트 이슈 본(本) 일요일 10시 10분

대한민국 영업사원 1호, 3주간의 기록

등록일 : 2024.06.23 12:44

5월 마지막 주부터 6월 둘째 주까지 3주간, 국내·외에선 굵직한 외교행사들이 잇따라 열렸다. 이에 따라 윤석열 대통령의 세일즈 외교도 재가동됐다. 외교 골든 위크를 맞아 발로 뛴 대한민국 1호 영업사원의 활약상을 취재해본다.

■ 친분도 특급, 경제협력도 특급
[모하메드 UAE 대통령 방한 5월 28일~29일]
-지난달 현직 대통령으로는 처음으로 한국을 찾은 모하메드 UAE 대통령. 윤석열 대통령은 모하메드 대통령과의 산책로를 수일 전 답사하며 주변 환경과 동선을 챙길 정도로 각별히 신경을 쓰는 모습이었다. UAE가 우리의 핵심 우방국이자 신(新)중동붐 확산의 교두보 역할을 할 것이란 기대 때문. 그리고 이에 부응이라도 하듯 금번 한·UAE 정상회담에서 UAE는 한국에 대한 300억 달러(40조원) 규모의 투자 약속을 재확인한데 이어 양국 간 CEPA, 즉 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에도 정식 서명했다. 특히 한·UAE CEPA에 따라 개방되는 K-컨텐츠, 한국 온라인 게임 서비스 등의 분야는 UAE가 기존에 다른 나라와 체결한 CEPA 중 한 번도 없었던 최고 수준의 개방이거나 최초로 문호을 여는 분야다.

■ 기회의 땅, 아프리카 외교의 막이 오르다
[한·아프리카 정상회의 6월 4일~5일]
-이달 초 열린 한·아프리카 정상회의는 우리 정부 수립 후 최초의 아프리카 다자 정상회의다. 참석자들의 면면을 살펴봐도 화려하다. 아프리카 55개국 중 쿠테타 등 정치적 이유로 초청이 불가능한 6개국을 제외한 48개국이 참가했는데 그 중 25개국은 국가 원수가 직접 참석한 것. 윤석열 대통령이 이처럼 대아프리카 외교에 힘을 싣는 건 젊으면서도 증가하는 인구, 풍부한 자원의 아프리카가 한국 경제의 새로운 성장 동력이 될 수 있어서다.

■ K-실크로드로 중앙아시아를 열다
[중앙아시아 3국 국빈방문 6월 10일~15일]
-대한민국 1호 영업사원의 외교 슈퍼 위크, 마지막 주의 주무대는 안방이 아닌 해외 순방이다. 올해 첫 순방으로 중앙아시아 5개 국가 중에서 경제와 인구 측면에서 잠재력이 크고 우리와 관계가 긴밀하며 우리 기업들이 활발하게 진출해 있는 3개 나라, 투르크메니스탄, 카자흐스탄, 우즈베키스탄을 국빈 방문하는 윤석열 대통령. 금번 순방에서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이후 정치·경제적 중요성이 부쩍 커지고 있는 중앙아시아 지역을 대상으로 핵심광물 공급망 강화, 교역과 투자협력 강화 등이 논의될 예정인데 바야흐로 윤석열 정부의 세 번째 지역 전략이자 우리나라 최초의 중앙아시아 특화 전략 'K-실크로드'가 본격 가동되는 거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