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공식 누리집 주소 확인하기
go.kr 주소를 사용하는 누리집은 대한민국 정부기관이 관리하는 누리집입니다.
이밖에 or.kr 또는 .kr등 다른 도메인 주소를 사용하고 있다면 아래 URL에서 도메인 주소를 확인해 보세요
운영중인 공식 누리집보기

배너 닫기
윤석열 대통령 중앙아시아 3개국 국빈 방문 KTV 부분개편 참여 / 이벤트 기대해줘! KTV 2024 KTV 편성개방 국민영상제(제5회)
본문

KTV 국민방송

이 시각 대통령실···"종료 휘슬 울릴 때까지 최선"

특별생방송 수시방송

이 시각 대통령실···"종료 휘슬 울릴 때까지 최선"

등록일 : 2023.11.29 01:44

최대환 앵커>
대통령실을 비롯한 정부도 한마음으로 부산엑스포 유치를 응원하고 있는데요.
윤석열 대통령은 파리 BIE 현장 상황을 수시로 보고받으며, 결과를 지켜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용산 대통령실 연결합니다.
최영은 기자,

최영은 기자>
(장소: 용산 대통령실)

네, 최종 발표까지 이제 1시간 가량 남은 상황입니다.
이곳 용산도 긴장과 기대 속에서 결과를 기다리는 분위기인데요.
윤 대통령은 조금 전 파리 현지에서 열린 마지막 PT를 모두 지켜보고, 현장 상황을 수시로 보고받으며 최종 발표를 기다리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최종 결과가 나오는 대로 관련한 메시지를 낼 것으로 보이는데요.
앞서 윤 대통령은 오늘 국무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경기 종료 휘슬, 그러니까 결과가 나오는 순간까지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밝혔습니다.
지난해 7월 민관 합동 부산엑스포 유치위가 출범한 이후 윤 대통령은 150번 이상 각국 정상과 양자회담을 열고 지지를 요청했습니다.
또 시간이 날 때 마다 각국 정상에 전화 통화를 하고 부산엑스포를 홍보했는데요.
윤 대통령은 지난 6월 파리에서 열린 BIE 4차 PT 당시 직접 프레젠테이션을 했는데, 여기에 그치지 않고 바로 지난 주 또 다시 파리를 방문해 엑스포 유치에 힘을 쏟았습니다.
그야말로 강행군을 이어온 건데요.
부산엑스포 유치위는 지금까지 민관이 유치전을 위해 달려온 거리는 지구를 495바퀴를 돌 거리였다고 소개했습니다.
이제 잠시 뒤면 최종 결과가 나오는데요.
대통령실에서 들어오는 관련 소식, 계속해서 전해드리겠습니다.

지금까지 용산 대통령실에서 KTV 최영은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4,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