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SNS
본문

알립니다

공감토크 대세다! 12회 예고

글자확대 글자축소
작성자 : 전은선(ADM**)
조회 : 338
등록일 : 2016.06.13 17:49


공감토크 6월 14일 제 12회 미리보기!

본방 : 화요일 19:10

재방 : 수요일 09:30 , 토요일 19:05



 


<아이템 : 잘 살아보세>

한국전쟁 이후, 국가 발전을 위해 잘 살아보잔 다짐으로 모두가 노력했던 그때 그 시절!   

곳곳에 무너져 내린 삶의 터전이며 일터 등 빠른 복구를 위해 모두가 노력했다.

모두가 잘 살았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대다수였던 6-70년대엔 잘 살아보자는 생각으로 다양한 운동을 했었다. 마을 곳곳에서 흔히 있었던 새마을운동부터 물을 아껴 쓰자는 절수운동 전기를 아껴 쓰자는 절전 운동은 물론 환경을 위한 쥐잡기 운동, 대청소 운동이 있다. 다양한 활동과 운동으로 하나 되었던 그 시절의 이야기를 ‘세대공감 TALK'에서 추억해본다.





 

<아이템 : 오인의 해병>

전쟁영화 제 2탄!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오인의 해병’ 을 보며 그 시절의 사회상을 돌아본다.

한국전쟁에 참전한 해병소위 오덕수는 일선의 소대장을 자원 하여 전선으로 간다. 중공군과의 대치 상태가 계속되고 있는 현재의 전선 상황 속에서 제대로 된 공격이 이루어지지 않고 병사들은 참호 속에서 지쳐간다. 시골 출신의 영선. 학사 출신의 종국, 고향에 홀어머니를 두고 온 훈구, 의장대출신의 주환은 자신들을 못 살게 구는 분대장이 무척 못마땅하다. ‘오인의 해병’ 에 대해 이야기 하면서 당시 전쟁으로 인한 사회적인 분위기에 대한 이야기를 세대별로 나누어본다.




                                          

<아이템 :  아가씨 VS 가난은 없다>

2016년 작 아가씨, 어릴 적 부모를 잃고 후견인 이모부의 엄격한 보호 아래 살아가는 귀족 아가씨. 매일 이모부의 서재에서 책을 읽는 것 이 일상의 전부인 외로운 아가씨는 순박해 보이는 하녀에게 조금씩 의지하기 시작한다. 하지만 하녀의 정체는 유명한 도둑의 딸로 장물아비 손에서 자란 소매치기 고아 소녀 숙희. 반면, 1977년 작 ‘가난은 없다’는 열심히 행상으로 하루를 살다 가난으로 6살 먹은 딸아이를 잃은 후 시름에 빠진 부부의 이야기. 남편이 사기꾼에 번 돈을 홀랑 다 날려버리고 다시 일어선 부부의 실화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영화.

 


(KTV국민방송 케이블방송,위성방송ch151www.ktv.go.kr)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프로그램내 인기영상